유라시아 이니셔티브


박근혜 관련 문서
박근혜정부 · 역사관 · 개인처신 문제 · 어록 · 화법 · 별명 · 자택
정책
초이노믹스 · 노동개혁 · 임금피크제 · 국정화 교과서 · 창조경제 ·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 행복주택 · 뉴스테이 · 테러방지법 · 위안부 합의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
평가비판
평가(경제 · 외교 · 대통령 이전) · 지지율정책 분야 · 민주주의 후퇴 · 자질 · 사이비 종교 논란 · 이명박근혜
사건 · 사고
박근혜 피습 사건박근혜 5촌 살인사건 · 2013년 · 2014년 · 2015년 · 2016년 ·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 박근혜 편지 사태
기타
최태민 일가 · 친박 · 박사모 · 문고리 3인방 · 살려야한다 · 그러니까 제가 대통령 하겠다는 거 아니겠어요 · 대통령직을 사퇴합니다 · 내가 이러려고 대통령을 했나 · 길라임 · 신뢰의 리더십 박근혜 · 박근혜는 할 수 있다! · 저는 18년입니다


Eurasia Initiative



2015년 광복절을 맞아 국토교통부한국철도시설공단이 제작한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홍보 동영상.

1 개요

유라시아 대륙을 하나로 묶고 북한에 대한 경제 개혁/개방을 통해 남북통일을 유도, 한반도평화를 이루자는 주장. 박근혜 대통령2013년 공식적으로 주창하였다.


2 상세

박근혜 대통령2013년 10월 18일 서울특별시에서 열린 유라시아 국제 콘퍼런스 기조연설에서 공식 주창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1) 하나의 대륙, (2) 창조의 대륙, (3) 평화의 대륙 등 세 가지 유라시아 이니셔티브를 제안했다. 이를 위해 부산-북한-러시아-중국-중앙아시아-유럽을 관통하는 '실크로드 익스프레스'을 실현하고, 전력ㆍ가스ㆍ송유관 등 에너지 네트워크 구축 필요성을 역설했다.[기사]

이 구상에 따라 2015년 국토교통부, 통일부, 외교부최연혜 코레일 사장 등이 시베리아 횡단철도 일주단을 구성, 부산광역시에서 독일 베를린까지 열차를 타고 이동하는 원정을 하였다.[기사] 단, 북한은 여전히 개혁개방을 거부하기 때문에 북한 영토를 철도로 통과할 수 없으므로 중화인민공화국을 통해서 시베리아 횡단철도에 진입하였다.

2015년,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구상에 따라 경원선 백마고지역 ~ 월정리역 ~ 군사분계선 철도 건설 사업 역시 이 사업 구상에 따라 2015년 8월 [착공]하는 등 여러가지 사업을 하고 있다. 또한 2015년 현재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문산역 ~ 도라산역 전철화, 동해북부선 강릉역 ~ 제진역 구간 역시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사업의 일환으로 KDI 기획재정부 타당성 조사를 건너뛰고무시하고 추진하는 것을 구상중이다. 30년간 떡밥만 날리던 동서고속화철도는 타당성 조사에서 여러 번 떨어지는 등 난항을 겪었으나, 2016년 7월 초 유라시아 이니셔티브의 힘과 강원도 개발의 필요성이 어필하며 타당성이 있다는 결론을 받아내어 비록 단선이지만 착공이 결정되었다.

북한의 개혁/개방을 전제에 놓고[1] 추진하는 것이기 때문에 북한김정은 정권과 조선로동당에서는 상당히 부정적으로 보는 걸로 알려져 있다. 북쪽 정권 입장에서는 개방=정권 멸망이나 다름이 없으니.


하지만, 북한의 핵실험과 박근혜의 전쟁발언 등 남북 관계가 극렬한 대결구도로 치닫으면서 실현은 물건너 갔다. 또 그사이 러시아는 일본에게 철도를 연결하자고 제안하여 시베리아 횡단 철도 연결은 일본에게 넘어간 것으로 보인다.
  1. 단지 통과만 한다고 해도, 개방은 피할수 없다. 북한의 기존 철도 시설이 너무 낡아 도저히 그대로 쓸 수 없어서 남쪽이나 외국의 원조와 기술 지원을 받아 싹 새로 깔아야 하기 때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