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 카페

  • 이 항목은 넷 카페로도 들어올 수 있다.

일본의 자영업종.

한국에선 PC방이면 PC방, 만화방이면 만화방, 카페면 카페 이런 식으로 분업화되어 있는 경우가 많지만 일본에선 한 가게에서 이러한 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하는 경우가 많다. 이를 복합 카페라 한다. 한국의 멀티방 비슷한것이라 보면 될듯.

일본 내에만 수천 개 존재한다. 보통 만화의 서비스 비중이 높으면 '만화 카페', PC의 서비스 비중이 높으면 '넷 카페'라고 한다.

보통 음료수나 과자류 판매,만화,비디오 게임,온라인 게임,인터넷,안마의자 등의 서비스 중 2~3개 이상을 동시에 하고있는 업소가 많다. 방을 나눠 개인의 사생활을 보장해주는 업소도 있고, 샤워실이나 취침실 등을 구비한 곳도 있고, 드링크바 무제한 같이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도 있다. 이용요금에 비해선 상당히 질 좋은 서비스를 받는다고 할 수 있다

요금은 가게마다 다르고 평일 주말에 따라 달라지지만 싸게는 3~4시간에 1000엔 정도. 24시간 영업을 하는 가게도 많으며 심야에 가면 요금이 할인된다. 한 번에 긴 시간을 끊으면 할인해주는 경우도 있다.

과거엔 회원제로 운영하지 않는 업소가 많았으나 익명 이용이란 점을 이용해 복합 카페의 PC로 범죄를 저지르는 사람이 늘어나고 청소년이 불법으로 복합 카페에서 밤을 새는 등의 사회 문제가 나타나면서 컴퓨터를 보유한 복합 카페는 대부분 신분증명을 받고 회원제로 운영하고 있다. 가입 자체가 일종의 형식적인 것이지만, 일부 넷카페의 경우 100~300엔까지의 가입비를 받고 카드를 발급해 주거나 회원 등록을 해준다. 물론 아직까지 가입비를 받지 않는 넷카페도 상당히 많다

JCCA라는 일본 복합 카페 협회도 존재하며 전국의 복합 카페를 검색하는 검색 엔진도 있다. [JCCA 링크]

집값이 비싼 도쿄 등지에서는 프리터들이 복합 카페의 심야 요금이 싼 것을 이용해 집을 얻지 않고 하루하루 알바해서 번 돈으로 여러 넷카페나 만화카페를 방황하며 숙식을 해결하며 생활을 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는 넷카페 난민(혹은 만화카페 난민)이라고 하며 사회적 현상으로 대두가 되기도 했다. 만화 사채꾼 우시지마에 이런 인물들이 여러 번 묘사된다. 이것이 문제가 되었는지 현재는 전반적인 복합 카페의 심야의 요금 할인 폭이 줄어든 편이다.

혹시 일본 배낭 여행 갈때 마땅히 하룻밤 잘 숙소가 없다면 여기서 보내는 것도 괜찮다.


만화 카페

해당 항목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