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받은 자


1 폴아웃 2의 주인공

선택받은 자(폴아웃 2) 참조.


2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1]

한글판 명칭선택받은 자
일어판 명칭選ばれし者
영어판 명칭Chosen One
일반 마법
자신의 패에서 몬스터 카드 1장과 그 이외의 종류의 카드 2장을 선택한다. 상대가 그 중에서 1장을 무작위로 선택하고, 그것이 몬스터 카드였을 경우, 필드 위에 특수 소환되어, 남은 카드를 묘지로 보낸다. 다를 경우, 전부 묘지로 보낸다.

원작에서 구울즈빛의 가면과 어둠의 가면이 쓰던 카드. 소환 조건을 무시하고 가면마수 데스 가디우스를 바로 특수소환했다. 물론 룰 상 이런 짓은 불가능하다.

사용하려면 패가 최소 4장(그것도 나머지는 마법/함정카드)이 필요하기 때문에 쓰기가 번거롭다. 게다가 쓰고나면 그 나머지 카드는 다 버려야 하기 때문에 더더욱.

방해꾼 매직처럼 묘지로 보내면 효과가 발동하는 카드, 또는 브레이크스루 스킬, 스킬 석세서, 요괴의 장난등 묘지에서도 효과를 발동할 수 있는 카드와 함께 이용한다거나, 아니면 심연의 암살자, 마굉신 처럼 아예 실패를 염두해두고 콤보를 노린다면 그나마 쓸만 할지도 모르지만, 역시나 패가 많이 소모된다는 것이 큰 걸림돌.


3 스타워즈 세계관 용어

선택받은 자(스타워즈) 문서 참조.

4 해리포터 시리즈

볼드모트를 쓰러뜨려 마법세계를 구원해줄 인물이라 예언되어진 인물. 위와 같이 쵸우즌 원이라 부른다(Chosen One)이라고 부른다. 자세한 것은 해리 포터 참고


5 스타크래프트 시리즈에 등장하는 프로토스 세력 탈다림

아몬을 추종하는 광신도 집단 탈다림의 별칭. 댈람 프로토스가 사용하는 첫 번째 자손과 비슷한 용도라고 보면 된다. 공허의 유산 캠페인을 플레이하다 보면 나오는 적 탈다림이 가끔씩 언급한다. 물론 말이 끝나기도 전에 대사 친 녀석을 죽여버려서 중간에 끊기는 경우가 다반사지만

  1. 이 카드의 구도는 원작인 22권의 17 페이지 쪽에 있는 구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