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척

gui.jpg
나꿍꼬또 기싱꿍꼬또


1 개요

신조어. '귀여운 척'의 축약어이다. 순우리말로는 내숭으로 어느정도 대체가 가능하다.

2 사용법

주된 용법은 자신 스스로를 '귀여운 컨셉'으로 포장해 내세우려 하는 이들(주로 여성들)을 향해 조롱삼아 희화화하여 지칭하는 것. 물론 그냥 귀여운 척 한두 번 한 정도로 귀척떤다고 말하진 않고 상습적, 과도하게, 무리수로 귀척을 하는 경우가 이에 해당한다. 물론 뜻이 뜻이니만큼 본인 앞에서 대놓고 쓰지는 않는다. 감이 잘 안온다면 포털에서 검색해보라. 어떤 용법으로 쓰이는지 대번에 알아볼 수 있다.

이러니저러니 해도 우리나라(그리고 옆 섬나라)에서는 크든 작든 귀여워보이려 애쓰는 여성들을 제법 자주 볼 수 있다. 문제는 그 상식선 여부. 그냥 몇 번 장난삼아 혹은 벌칙으로 한다거나, 정말 생긴 게 귀여워서 어린애처럼 굴어도 위화감이 없다거나, 혹은 심성이 그냥 순진하고 해맑아서 이런 행동이 자연스럽게 나오는 사람이라면 괜찮겠지만, 행동과 정말 안 어울리는 외모를 가졌거나, 경제적 목적을 갖고 남성에게 아부하려는 행동이거나, 혹은 성격파탄자가 자신을 위장하기 위한 수단으로 이러면 주변에서 당연히 지탄받게 되어있다.[1]

귀여운 척하는 여성상의 가장 대표적인 경우는 여자 연예인들이지만, 이 경우는 실물도 적당히 받쳐주는 데다 팬들이 원하는 모습이 바로 귀척이기 때문에 귀여운 이 아니라 그냥 귀엽게 봐 준다. 따라서 이 용어로 까이는 이들은 대부분 일반인들이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동성의 귀여움에 관심없는 여자들이 귀척에 대해 남자들보다 냉담한 반응을 보인다. 물론 남자들도 동성의 귀척에는 냉담한 반응을 보인다.

채팅에서 민지 뿌우 수준으로 귀염떠는 말투를 쓴다거나, 혀짧고 유아적인 말투를 남용한다던가, 온라인 게임 등에서 아바타를 과도하게 귀여운 캐릭터로 치장한다거나, 이모티콘을 지나치게 남발하는 경우도 자주 귀척으로 까인다.[2] 특히 정모 등을 통해 실물이 알려졌는데 외모가 저런 행동을 할 만큼 받쳐주지 않는다는 게 인증된 후라면 특히 더 까인다.

3 변종

간혹 여자들이 사진을 찍을 때 45도 각도로 눈을 치켜뜨거나 양 볼에 공기를 잔뜩 머금는 경우, 또는 아랫 입술을 삐죽 내미는 경우(아니면 반대로 윗입술 안으로 완전히 집어넣는 경우)가 여기 들어갈 확률은… 100프롭니다.

아무튼 이런 소리를 듣기 싫다면 적당히 하자. 그리고 이것도 분위기를 봐가면서 해야 하는 게... 사람마다 취향이 다른 것처럼 시전자의 외모와는 별개로 귀여운 척 자체를 싫어하는 사람들도 많다. 남녀노소, 미남미녀 가리지 않고 이 짓을 하면 바로 정색부터 하고 보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특히 이런 경향은 연세가 많으면 많을수록 더더욱 두드러진다. 그러니 아니다 싶을 때는 그냥 하지 말자.무한도전에서 정준하가 항상 귀여운척 한다며 신랄하게 비난 받았던 그때 그모습 그 모습을 생각해보자.

단 귀여운 척한다고 까이더라도 어르신 앞에서는 취향에 잘 맞춘다면 누구나 귀여운 사람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물론 이건 좀 다른 경우지만... 하여튼 나름 서로 기분 좋은 일이니, 괜히 비슷한 연령간에 무리수 두는 것보다 나을 지도 모른다.

성향에 따라 다르지만 우리들의 대인배 부모님에게도 평소에 잘 사용하면 집안에서 어린애 시절 장난치듯이 놀 수 있다... 잘 되더라도 집 밖에 그 모습을 보여주면 안 되지만.


술 게임 중 '배스킨라빈스 31'은 이 짓거리를 강제로 시키는 게임으로 바꿀 수 있고, 연말연시 혹은 명절 특집 프로그램에서도 여장과 함께 OME 컨셉을 위해 자주 사용한다. 물론 여장과 귀여운 척을 결합시키기도 한다. 잘도 이런 미치광이 벌칙을!
  1. 이 중, 귀척하면서 외모가 어울리지 않는다면 당연히 지탄해야된다는 생각은 외모지상주의에 기반한 잘못된 가치관이자, 정당성을 부여받을 만한 논리가 아니다. 다만 이 경우에는 논리적인 이치를 따지기 이전에 많은 인간들이 느낄 본능적으로 따라오는 혐오감이 있는 지라(...)
  2. ㅇㅅㅇ ㅇㅁㅇ ㅇㅂㅇ 'ㅅ' *^^* 등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