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지

동음이의어·다의어
· · · · · · · · · · · · ·
숫자 · 라틴 문자



1 明治

1.1 일본 제122대 덴노인 메이지 덴노 및 그 연호

항목 참조.


1.2 식품회사

메이지(식품회사) 참조.


1.3 대학

메이지 대학 참조.

2 Mage

마법사.


2.1 CIEL의 고위 마법사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이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가 직, 간접적으로 포함되어 있습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치 않으시면 이하 내용을 읽지 않도록 주의하거나 문서를 닫아주세요.


소서러(술사)의 속도와 안정성을 가진 윗치(마녀)나, 윗치(마녀)의 강력함을 가진 소서러(술사)를 이른다. 사실 메이지가 진짜 마법사이며, 소서러나 윗치는 세월이 지나면서 그 능력이 열화된 것이다.

모든 메이지는 그 힘이 왕실의 핏줄이 진하다는 반증이므로(최초의 왕이 메이지였으니까) 왕위 계승권을 갖지만 각각 먼 탑에 유폐된다. 부족한 것은 전혀 없지만 자유만이 없는 상태로, 패밀리어가 볼모로 존재한다. 혹시 무슨 일을 저지르면 제일 먼저 패밀리어가 처형당한다고 하며, 패밀리어를 데리고 도망쳐도 소용없는 것이 패밀리어에게는 스펠이 걸려 있어 옥좌에 가장 가까운 자(통상은 제1왕녀와 결혼하여 제1왕위계승권자가 된 자 = 왕)라면 언제든 발동과 해제가 가능하다. 그것은 강력한 힘을 가진 메이지가 반역을 일으키지 않게 하기 위한 왕가의 견제이다. 이 때문에 메이지 에틴이 테나이얼 2세를 막으려던 제뉴어리 일행 앞을 막아섰으나 마침 그 자리에 카를라 애버릿과 크로히텐의 딸이었던 사람이 있어서 스펠을 해제해줬고 바로 제뉴어리 편으로 돌아선다.

이 메이지만이 '마스터(스승님)'라고 불릴 수 있다고 한다. 8권에서 유즈 아인크로히텐의 대화 중 이비엔 마그놀리아가 전에 뉴턴에서 화재 사건을 일으킨 마법사가 그런 말을 했었다는 걸 기억해 내서 말했는데, 이것은 그 사건의 배후인물이 '메이지'급이란 소리이므로 이후 크로히텐이 이비엔의 말을 전하면서 왕국 전체에 비상이 걸렸다.


2.1.1 왕국의 5명의 메이지와 그 패밀리어들

작중 시점에서 왕국에 공식적으로 그 존재가 알려진 메이지들이다.

이 중 무려 다섯 명(패밀리어 포함)이 작가의 전작(판타지소설 포함)들의 등장인물들이다.

2.1.2 그 외의 메이지

제뉴어리의 경우 메이지로서 국경의 탑으로 배치 명령까지 받았으니 고위층 사람이라면 대충 다 알 듯도 하지만, 그에 관한 설명이 상세하지 않은지라 세간에 단순한 소서러의 탈주로 알려진 것인지 메이지의 탈주로 알려진 것인지 알 수 없다. 전자의 경우일 가능성이 높은 것이, 메이지가 탈주한 것 치곤 세간이 조용하다. 더군다나 제뉴어리의 필드 속성은 절대소천으로, 이 능력 자체의 위험성과 정치적 위험성을 아는 왕과 메이지들은 더더욱 숨겼을 것이다. 제뉴어리가 마법을 쓴 적이 없는 것을 감안하면 단순히 마력만 있을 뿐 마법 실력이 없는 귀족 소서러의 탈주 정도로 덮어씌웠을 듯 .[1] 도터의 경우 크로히텐, 제뉴어리와 메이지 에틴(+어쩌면 제스티나도), 그리고 에틴에게 말을 전한것이 암시된 스노우 화이트만이 메이지임을 알고 있다. 사실 도터의 필드 속성이 무엇이고, 어떻게 그 힘을 가졌는가가 함께 밝혀진다면 가둘래야 못 가둘듯(...). 그러나 만약 제뉴어리의 패밀리어가 되어 같이 성에 갇혔다면(메이지의 패밀리어는 인질의 기능이 있는데, 제뉴어리한테는 도터만큼 효과적인 인질이 없다;) 루스티카를 만나지 못하고 출생의 비밀(...)도 묻혀버리기 때문에 평생 불행하게 갇혀살았을지도 모른다.


2.2 메이플스토리의 전직

자세한 내용은 아크메이지(불,독) 또는 아크메이지(썬,콜)(메이플스토리) 참고.


2.3 던전 앤 드래곤 시리즈의 클래스

D&D 3rd 이후로는 위저드로 표기되며, 관련된 내용도 해당 항목에 서술되어있다.
위저드(던전 앤 드래곤 시리즈) 항목 참고.


2.4 가면라이더 위자드의 양산형 라이더

가면라이더 메이지 항목 참고.


3 꼬마생쥐 메이지

Maisy Mouse

영국 동화작가 루시 커즌스의 메이지 시리즈의 여주인공. 이름대로 하얀색 생쥐다. 저연령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그림책 시리즈인데 퀄리티가 높은 애니메이션 시리즈로도 만들어졌다. 국내에서도 EBS에서 방영했었다. 동물 캐릭터들 목소리야 어차피 인간의 말이 아니니 따로 더빙이 없지만, 나레이터 더빙은 성우 오세홍씨가 담당하여 맛깔나는 연기를 보여주었다.

  1. 물론 소서러의 탈주 자체가 상당한 중죄로, 로우드가 폐쇄될 뻔 했고 라이트스피어 가가 몰락하긴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