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호

卜好

1 개요

신라 초기의 왕족. 성은 김씨. 내물 마립간차남, 눌지 마립간의 동생이다.


2 상세

아버지 내물마립간의 말년을 보면 백제, , 가야의 삼국 연합군에게 신라가 전격 침공당해 나라가 망하기 일보 직전으로 몰리자 고구려에게 SOS를 쳤고, 광개토대왕이 5만 대군을 보내 연합군을 격파하고 신라를 구원했지만 그 대가로 신라는 고구려의 사실상 속국으로 전락했다. 내물마립간은 전쟁의 충격으로 몸져 누웠고, 그로 인해 392년부터 고구려에 인질로 가 있던 실성이 귀국해 내물의 아들들을 제치고 화백회의에서 마립간으로 추대되었다.

복호는 고구려에 인질로 보내졌는데, 전왕의 아들들을 신라 밖으로 보내서 세력을 약화시키려는 목적이었던 듯. 그러다 실성이 16년만에 죽고 형 눌지가 즉위한 뒤 박제상을 시켜 계략을 써서 빼 왔다. 박제상은 이어서 일본에 인질로 가 있던 동생 미사흔도 데려오다가 죽었다. 우왕 두 번은 힘드네

지증왕은 그의 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