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서 넘어옴)

말줄임표 등으로 사용하는 용어에 대해서는 (...)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
참여 프로그램개그 콘서트
시작2013년 5월 26일
종료2013년 10월 13일
출연진유민상, 김희원, 송필근, 남궁경호
유행어XX는 더 이상합니다[1]

2년 뒤에는 사위가 장인을 죽이려한다

진짜로 코너 이름이 (말풍선)“……”[2](말풍선)이다. 언론에서는 이 코너를 언급할 때 '점점점' 또는 '점점점점점점'이라는 표현을 사용한다. 코너명의 유래는 흔히 쓰이는 말줄임표. 2013년 5월 26일부터 방송되었고 김희원, 남궁경호, 유민상, 송필근이 출연한다.

남자친구(남궁경호)와 여자친구(김희원)의 아버지(유민상) 간의 어색함을 다룬 코미디. 코너 초창기에는 남자친구 역인 남궁경호의 비중이 높았고 송필근은 배달부나 이웃주민 등 조연 역할이었으나, 송필근이 남궁경호의 아버지 역할(즉 유민상과 사돈관계) 컨셉으로 고정되면서 남궁경호의 비중이 줄어들고[3] 사실상 유민상과 송필근의 투톱 체제로 나가고 있다. 따라서 그 이후로는 주로 사돈 간의 어색함을 다루고 있다. 3인(혹은 4인)이 있다가 여자친구(혹은 경호-희원 커플)가 자리를 비우면 남은 두 사람은 어색해 하면서 아무 말 없이 중간중간 몇 마디 말만 던지고 다시 조용한 분위기가 되는 것이 주된 패턴이다. 자리마다 항상 큰 괘종시계가 있어서 아무 말 없을 때마다 째깍째깍 소리가 나는 것이 웃음 포인트. 유민상이 사돈어른(송필근)이 찾아오기 전에 집안에 있는 괘종시계를 미리 치워버린 에피소드도 있었는데, 사돈어른이 선물로 벽시계를 사오면서 어색한 상황에서 째깍째깍 소리가 나게 되었다.

중간에 제 3자(송필근)가 끼어드는데, 남자친구가 자리를 비우면 제 3자와 아버지 간에도 사이가 어색해진다[4]. 단순히 대화가 없는 상황을 보여주기도 하고, 어떤 사람은 대화가 별로 없는 현대 사회를 보여주기도 한다고 해석하기도 한다.

김희원은 유일하게 어색해하지 않게 붙임성있게 말 잘 하지만, 대신 눈치가 없다. 그리고 그녀의 눈치없는 말로 주변은 더 어색해진다.

7화(2013년 7월 14일 방송분)에서는 사돈어른이 2PM 춤 추다가 입원해서 놀림당했는데 건너편에 미라처럼 깁스를 하고 있던 유인석이 한 손을 뻗어 심장박동을 시전했다. 캔 유 필 마 핫빗? 그리고 아빠와 딸이 모두 를 한 박스씩 사왔는데, 병실 장롱에 가 한가득 들어있었다. 유민상이 병문안 때는 를 사가는 것이 좋다고 생각했는데, 알고보니 전에 병문안 왔던 사람들도 같은 생각을 했었던 것.

9화(2013년 7월 28일 방송분)에서는 송필근이 김희원의 오빠 역할로 나온다. 경호-희원 커플이 유민상 몰래 괌에 갔다온 것이 들통나면서 남궁경호가 을 "대전 (Guam)"이라고 말하니까 유민상의 드립이 압권이다. "난 몽둥이 괌~"

회가 거듭하면 거듭할수록 커플의 진도가 쭉쭉 잘 나가서 김희원과 김나희배꼽티도 자랑했고, 11화(2013년 8월 25일 방송분)에서는 김희원이 웨딩드레스를 맞추었다.

14화(2013년 9월 15일 방송분)에서는 송필근이 사돈 유민상의 아버지 희수연을 기념하고자 화환을 보냈는데, 문제는 유민상 아버지의 본명이 유죽방이라 본인이 그 이름을 매우 싫어했다는 점. (그래서 현수막은 "유 할아버지" 라고 걸려있었다.) 이 정도면 개명을... 하지만 송필근은 그 사실을 몰랐기 때문에 예식장에 이름이 크게 적힌 화환이 배달되었다. 송필근이 뒤늦게 상황을 수습해보고자 가운데 글자를 가려보지만...

15화(2013년 9월 22일 방송분)에서는 정태호너훈아 역할로 출연하였다.

마지막화인 17화(2013년 10월 13일 방송분)에서는 박은영이 유민상과 송필근이 건강검진을 받으러 간 병원간호사 역할로 나왔다.[5]


여담으로, 극중에서 부자관계로 나오는 27기 남궁경호와 송필근은 동갑이자 성남예고, 인덕대학 동기로 둘 다 91년생이다.
  1. 어색한 상황을 수습해보려는 변명이 더 안 좋은 결과를 낼 때 나오는 말.
  2. 큰 따옴표도 포함된다.
  3. 심지어 아예 등장하지 않는 회차도 간간히 있다.
  4. 6화(2013년 6월 30일 방송분)부터 송필근은 주로 유민상의 사돈어른 役을 맡고 있다. 그 외에도 간혹 김희원의 오빠 역할 등 다른 역할을 하기도 한다.
  5. 이날 방송분에는 직접적으로 마지막회라고 언급하면서 방청객들이 아쉬워하자 유민상이 모든 사람들에게 다 까라고 그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