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ow storm


1 개요

BEMANI 시리즈의 수록곡. 작곡가는 dj TAKA.

폭풍을 소재로 한 dj TAKA트랜스 장르 악곡. beatmania IIDX에서 한 작품 쉬고 제공한 트랜스 악곡인데, e-motion 2003 -romantic extra- 이후로 상당히 오랜만의 보컬이 없는 트랜스 악곡이기도 하다. 깔끔함과 화려함 두 면모를 동시에 보여주는 피아노 연주에 눈 폭풍처럼 거센 신디사이저음색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명곡으로 손꼽힌다. 분명 트랜스 악곡인데도 어딘지 클래식컬한 느낌이 나는 것이 딱 dj TAKA 답다는 평. 특히 중반부의 현악기 연주와 피아노 연주가 함께 이루어지는 부분은 이 곡의 백미라 할 만하다.

특이하게도 dj TAKA의 앨범인 milestone에 수록된 오리지널 버전이 먼저 완성되고, 게임판이 나중에 정리되었다고 한다. 이에 대해서는 작곡가 코멘트에서 짧지 않은 문장으로 작곡 과정을 술회하고 있다. 당시 앨범 작업을 하고 있었기 때문에 자신의 주력 장르인 트랜스에 대한 느낌을 집약한다는 생각으로 작곡하였다고. 전반부는 그가 트랜스를 처음 접했던 시절의 무기질적인 음색으로 작곡하였으며, 이 때의 음악은 .59Abyss에 영향을 받았다고 술회하고 있다. 중반부의 현악기와 피아노의 협주 부분은 AAA같은 D.J.Amuro 명의의 곡에 영향을 준 바로크 양식을 이용하였다. 후반부는 에픽 트랜스 이후의 트랜스에 대한 독자해석이라고 한다.

전술한대로 dj TAKA의 앨범인 milestone에 오리지날 버전이 수록되었다. 도입부와 종반부가 더 길어졌는데, dj TAKA의 코멘트대로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찾아서 들어보자.


2 beatmania IIDX

beatmania IIDX 난이도 체계
BPM싱글 플레이더블 플레이
노멀하이퍼어나더흑 어나더노멀하이퍼어나더
1454403911731014091217094407101173121750


싱글 어나더 영상


더블 어나더 영상

곡의 길이가 약간 긴 편이라 난이도에 비해 노트수가 많다. 전반부는 난타가 주 구성이며, 중반은 피아노연주에 맞춰 나선계단이 나오는데 동레벨에선 잘 찾아보기 어려운 배치이나 嘆きの樹, CONTRACT등에서도 나오는 배치이므로 나선계단 연습에 걸맞는 구간이기도 하다. 후반부는 난타에 계단이 뒤섞인 복합적 배치. 싱글 흑 어나더는 최후반살인의 성격을 띄고 있다.

더블 어나더는 비공식 난이도 12.0을 받은 패턴으로 초반부가 상당히 어렵다. 앞부분만 떼놓고 보면 12.1 이라고 해도 될 정도의 패턴인데 중간 부분부터 그나마 할만한 편이라 12.0을 받은 정도. 패턴 전체적으로 계단이 많이 나온다. 초중반은 계단이 많은 난타보면, 중반부는 싱글 계단부분을 좌우로 늘여틀여놓은 드르륵 계단, 맨 마지막 부분은 더블배틀 형태의 패턴이 나오는데 더블배틀 보면을 어려워한다면 한쪽 미러를 걸고 조금 더 쉽게 넘길 수 있다.

더블 하이퍼는 10레벨로 책정되었는데, 싱글 문제의 나선계단 부분은 단색계단을 활용하여 늘여놓은 형태로 나왔다. 노트수는 싱글 하이퍼와 동일. 초중반에 비해 중후반이 나름대로 할만한지라 비공식 난이도는 Wanna Party?어나더, Spica하이퍼 등과 같은 9.6으로 책정되었다.지력늘리기에 충분히 좋은 채보이기 때문에 9~10레벨을 주로 플레이하는 유저들에게 추천하는 채보이다.



CS EMPRESS에서 추가된 싱글 흑 어나더는 원래 어나더보다 훨씬 어려워졌으며, 특히 최후반 세 마디의 이중배치로 최후반살인을 유감없이 보여준다.

싱글 하이퍼는 tricoro에서 단위인정 5단에 수록되었는데, 전체적으로 산재되어 있는 폭타가 9레벨치곤 어려운 편이라 2번째 곡임에도 불구하고 NEW GENERATION -もう、お前しか見えない-를 뛰어넘는 보스곡으로 군림하고 있다. 특히 중반부의 조용해지는 구간에서 어나더의 24비트 나선 계단을 그대로 때려박은 곳이 처리하기 어렵다. 이 급격한 난이도 변화를 유저들이 견디지 못했는지, 아니면 제작진에서도 6단이나 7단에 들어가도 모자랄 판에 5단이라는 난이도에 맞지 않다고 생각했는지 차기작인 21 SPADA에서는 다시 빠졌다.


BGA는 제목처럼 눈폭풍이 몰아치는 가운데 눈의 결정을 집중적으로 다루고 있다.


2.1 아티스트 코멘트

■Sound / dj TAKA

인스트루멘탈 트랜스는 꽤나 오랜만이네요.

왠지는 모르겠지만 팀원분들에겐 9th의 엔딩곡에 애착이 있는 듯한데,

일이 있을 때마다 게임에 넣어라 넣어라하고 말씀을 주시네요.

이제 도중엔 「말하고 싶을 뿐」이라고 생각합니다만.

그럼 새로운걸 만들테니까 용서해줘, 해서 태어난 것이 이 「snow storm」입니다.

이 곡을 만들기 시작했을 때는 조금씩 앨범의 구상을 생각하기 시작했으니,

앨범 수록을 가정하고 제작했습니다. 제 트랜스 느낌을 집약시킨 듯한 곡으로 되었습니다.

전반은 제가 트랜스를 만났을 때의 (당시엔 아직 트랜스 테크노라고 불렸다) 무기질한 음으로 되어있습니다.

이비자 계통 에픽 트랜스[1]의 움직임보다도 상당히 전의 시대입니다.
.59」나 「Abyss」 같은 작풍에 영향을 준 사운드입니다.
당시 유행하던 빈티지 신시사이저를 시뮬레이트한 소프트 신시사이저를 사용했습니다.

중반은 갑자기 바로크로 갑니다.
D.J.Amuro 계통의 작풍에 영향을 준 사운드입니다.
바로크로 말하자면 쳄발로로, 보통 트랜스에선 절대 쓰이지 않는 음색을 넣어보았습니다.
가공하지 않은 듯한 현악기도 보통 트랜스에서는 자주 쓰이지 않지만, 저는 꽤나 많이 사용하는 것은 클래식의 영향이라고 생각합니다.

맨 마지막에는 에픽 이후의 트랜스의 독자해석 부분입니다.

참고로 IIDX 14GOLD는 악기 메이커 Roland에게 전면 백업을 받아서
Roland제의 많은 악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중반 이후 굵은 기타 같은 신시사이저 음은, Roland의 「V-Synth XT」라는 신시사이저로 울리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제작쪽의 곡 코멘트가 되었습니다만,
이 곡은 게임판보다 전에 오리지널 사이즈 (롱버전)이 완성되어서,

6/29에 발매 예정인 dj TAKA 1st album「milestone」에 수록될 예정입니다.

이 곡이 마음에 들으신 분들은 부디 롱버전을 들어주신다면 좋겠습니다.


■Movie / Sachi Yamada

어릴 적에, 눈이라던가 천둥을 질리지 않고 계속 바라보고 있을 때가 자주 있었습니다.
자연물이라도 계속 보고있으면 관측적으로 루프하는 것처럼 보여져서 눈을 뗄 수가 없어집니다.
눈이 내리는 하늘을 바라보면, 하늘에 빨려 들어가는 듯한 착각을 느낀 적이 있습니다.
이게 어떤 의미로의 트랜스 상태라고 생각합니다.
이 때의 감상을 재현해보자고 생각해서 여러가지 시행착오를 겪어 만들었습니다.

실은 이 작업을 받았을 때 처음엔, 미코시바군과 공동으로 하고 저는 소재 제공만 한다고 들었는데,
문득 거의 제가 만들고 있어서 초조했습니다.
...본업 쪽이 바쁘다니까 어쩔 수 없죠.

이하 : 미코시바 (ミコシバ)
죄, 죄송합니다..
결국 거의 아무것도 못했네요..
그래도 멋진 무비가 되었네요.
정말 좋은 느낌입니다. 동상에 걸리면서 놀았던 어린 시절을 떠올렸습니다.


3 사운드 볼텍스 (snow storm -euphoria-)

사운드 볼텍스 플로어 '사운드 볼텍스 II -인피니트 인펙션- 제작결정기념 리믹스 컨테스트'의 snow storm 부문 당선곡이다. 리믹서는 Yooh. 참고로, 원곡의 마무리 파트가 끝난 후, 곡의 진행이 원곡과는 완전히 다르게 변하는데(밑 영상의 1분 50초부터), 이 부분은 해당 작곡가의 전작 공모전 낙선곡인 [Life Garden]의 멜로디를 차용한 것이다. BPM만 고속으로 변했을 뿐 원곡처럼 피아노 선율이 중심이 되고, 멜로디 자체도 별로 바뀌지 않은 터라 원곡을 크게 해치지 않는 어레인지에, 작곡가만의 독자적인 멜로디를 가미하여 만들어진 덕분에 리믹스에 대한 평은 상당히 좋다.

사운드 볼텍스 난이도 체계
NOVICEADVANCEDEXHAUSTGRAVITY
자켓
난이도05111515
체인 수0535098821222140
일러스트 담당蒼弐蒼弐 -Blizzard-
[[<#ffffff>사운드 볼텍스/이펙터|이펙터]]TEK-A-RHYTHMPHQUASE
수록 시기II 11(2013.9.20)III 42(2015.12.04)
BPM89-180
  • SKILL ANALYZER 수록
    • EXHAUST : Skill Level 10(2013.10.4 ~ 2013.10.31, 2013.12.6 ~ 2014.1.10), Skill Level 10 B코스(2014.12.26 ~ 2015.2.27)
    • GRAVITY : Skill Level 11 GRV 코스(2016.2.5 ~ 2016.8.17)
  • INFINITE BLASTER
2015/12/04GRAVITY 보면 추가

3.1 채보 상세

EXH 패턴 UC 영상

KONAMI가 2013년 9월 20일자 업데이트 발표를 했을 때, 이 곡과 DEADLOCK XXX를 '보스급 리믹스' 로 예고했었고, 실제로도 Max Burning!!, 金縛りの逢を 등 부스 3대장과 비슷한 준보스급 패턴으로 등장했다. 하지만 바로 전에 업데이트된 레벨 15들이 하필 Quietus RayBooths of Fighters라서 '보스급 리믹스'라는 말이 약간 어색하다는 말도 있었다.

패턴은 전체적으로 FLOWER의 강화판으로, 시종일관 몰아치는 폭타+지속 노브의 구성이다. 다만 노브 조작의 빈도와 복잡함이 FLOWER과는 비교도 안되게 높아져서 탈선 확률 또한 더 높다. 폭타 역시 더욱 난잡해졌기 때문에 탈선 시 노브를 다시 맞추기까지 희생되는 게이지도 상당히 크다. 고속으로 떨어지는 폭타 처리와 노브 패턴의 빠른 인식 및 조작을 모두 해낼 수 있어야 하는 까다로운 패턴. 특히 후반부에는 노브가 X자 같아 보이지만 사실은 부등호 두개를 마주보게 해놓은 >< 모양의 노브, 일명 PHQUASE 트랩이 약간 변형한 형태의 노브 낚시가 두 번 등장하는데, 통상의 낚시 패턴과 달리 두 노브가 반대로 이동한 상태에서 패턴이 나오기 때문에 초견에는 대차게 낚여서 폭사하기 십상이므로 이 부분의 노브를 익혀둘 필요가 있다. 그 밖에도 초반부, 중반부의 직각노브 연발+노트 패턴과 지속노브 시작 직전의 고속계단 등 어느 곳 하나 만만한 곳이 없는 패턴. 전체적인 난이도 평가는 DEADLOCK XXX과 비슷하다. 다만 패턴 성향은 다르다.

업데이트 될 처음에는 준보스곡이라는 평가를 받았지만, 여러 번 업데이트를 거친 후에는 레벨 15의 중위권 패턴으로 평가받는다. 난이도 인플레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

앞부분의 숏노트 434 323과 같은 부분에서 고전할 수도 있는데, 두 손으로 나누어 처리하려고 하지 말고 같은 부등호 방향의 노트들은 묶어서 한 손으로 처리하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다.

여담으로 패턴 제작 담당은 그 악명 높은 TEK-A-RHYTHM인데, 이례적으로 평가가 매우 좋은 채보들 중 하나이다. 멜로디 진행을 제대로 짚은 노트 배치와 적절히 활용된 지속 노브가 어우러져 곡을 잘 살렸다는 평가. 시간이 갈 수록 기존에 고평가받던 PHQUASE 등의 이펙터가 무리한 난이도 끌어올리기로 욕을 들어먹으면서 오히려 재평가받는 채보이기도 하다.

GRV 패턴 PUC 영상 플레이어는 1008.BOT
이미 자켓부터가 엄청 공포스럽다

2015년 12월 4일 업데이트로 GRV 채보가 추가되었다.

GRV 패턴은 II 시절 준보스곡의 위엄에 걸맞게 모든 처리력을 총체적으로 요구하는 보스급 패턴. 특히 백미는 위 영상 기준 41초부터 약 4초간 BT와 FX가 섞여서 쏟아져나오는 복합계단 폭타. 그것도 24비트[2]로 무자비하게 쏟아져 나와 한 번 말리면 여기서 점수와 게이지가 뭉텅이로 날아가기 쉽다. 곳곳에 존재하는 재봉틀, 난해한 원핸드가 난이도를 높이는데 일조하고, EXH보다 체인 수는 조금 높은 수준인데 EXH와 달리 지속 노브의 비중이 낮고, 니어와 에러를 유발하는 패턴이 많은데다가 체력곡 속성까지 가졌기에 클리어 난이도와 스코어링 난이도 양면으로 15레벨 중에서도 최상위권. 오히려 16레벨에 가깝다는 의견이 많은 편이다. [3]

단 필요 이상으로 어렵다는 평도 있어, 패턴의 평 자체는 그리 좋지 않은 편. 필요 이상으로 우겨 넣은 원핸드와 맥락없는 노트배치가 주 원인이다. EXH 패턴의 평가가 매우 좋은 것의 반작용도 있을 듯하다. 상술했듯이 욕을 신나게 먹고 있는 테카리듬이 이 곡의 EXH 채보만큼은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것을 생각해보자.

2016년 2월 5일 11단 단위인정 GRV단의 마지막 보스곡으로 출현했다. 바로 앞곡인 最終鬼畜妹フランドール・SGRV가 익숙하지 않으면 게이지를 말아먹는데다가 추가로 이 곡의 EX클리어 난이도가 매우 높기 때문에 게이지를 뭉텅이로 보낼 수 있어서 코스 클리어에 있어서 발목을 잡는다. 게다가 스코어링 난이도는 앞의두곡의 스코어링 난이도가 쉬운데도 불구하고 이 곡 하나 때문에 후광달성이 힘들어질 정도로 어렵기 때문에 반드시 패턴을 잘 숙지하고 가야된다.


ADV 패턴은 후살의 전형으로, 중후반까지도 레벨 11에 비해 비교적 쉬운 배치가 나오다가 마지막의 하이라이트에서 갑자기 노브 발광이 나온다. 물론 발광이래봤자 레벨 11 수준에 맞는 약한 발광이지만 중간의 교차 트랩 등으로 인해 초견 난이도는 꽤 높다.

3.2 당선자 코멘트


제가 beatmania IIDX와 DTM을 시작하게 된 것이 이 snow storm이라는 곡이었습니다.
처음 들었을 때의 감동은 지금까지도 잊혀지지 않습니다.
BEMANI 시리즈에서 가장 좋아하는 곡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입니다.
언젠가 이런 곡을 만들어 보겠다고 결심했던 곡입니다.
그 곡이 이번 리믹스 콘테스트의 과제곡에 들어 있는 것도 저에게는 매우 기뻤고, 거기에 채용시켜 주시다니 정말로 감사 감격의 폭풍입니다!!

이 리믹스는 제가 할 수 있는 것을 전부 했습니다.
꼭 플레이해 주세요!!

저는 지금 최고로 -euphoria-입니다.
정말로 감사합니다. Yooh

-당선자 Yooh 코멘트-
  1. 스페인의 휴양지 섬인 이비자를 중심으로 발매되는 유로 트랜스 시리즈를 통칭할 때 종종 이비자계라는 단어가 쓰인다. 피아노나 어쿠스틱 기타, 보컬이 주로 많이 쓰여 하우스적인 느낌이 어우러진 게 특징이다.
  2. 16비트로 환산하면 BPM 270. World's end의 나선계단과 동일한 속도다.
  3. BEMANIWiki에서도 이 곡이 HAVOXveRtrageS처럼 초견살 패턴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초위험곡으로 지정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