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1 기혼 남성이 자신의 상대 여성을 지칭할 때 쓰는 표현


러시아 핵잠수함 부함장을 울리는 아내의 패기
20기의 탄도 미사일과 200발의 핵탄두를 가진 나라의 핵잠수함 부함장이 돼봤자 마누라에게서 방어해주지 못한다
지구상 그들의 힘이 닿지 못하는 유일한 곳[1]

한국어: , 아내, 마누라, 《호칭》여보, 《호칭》당신, 자기, 마님, 장모님의 따님, 최종진화형으로 마눌제가 있다
일본어: 츠마(妻(つま)), 카나이(家內(かない)), 요메(嫁(よめ)), 와이후(ワイフ)
한자: 妻, 夫人, 內子,
중국어: 妻子, 老婆, 《호창》太太
영어: Wife, 《애칭》Sweetheart, 《속어》Ball and Chain
러시아어: Жена, Супруга

'여자친구'의 최종진화형.

굉장한 적을 만났다. 아내다. 너 같은 적은 생전 처음이다.
- 조지 고든 바이런
세계를 제패한 여러분의 머리 위에는 마누라라는 패권자가 있소.[2]
- 대 카토
술탄은 세계를 지배하지만 그의 여인은 술탄을 지배한다. 순환출자의 예
- 무흐테솀 유즈이을, 하렘의 시종장
마누라는 매일 같이 똑같은 소리만 지껄이는 고장난 축음기와 같다.
- 토마스 에디슨
여자란 나에게 있어서 코끼리와 같다. 바라보는 것은 좋아하지만 집에까지 가져오고 싶지는 않다.
- W.C. 필즈
흘려버려라. 한 귀로 듣고 한 귀로 흘려버리지 않으면 살 수가 없다.
- 니콜로 마키아밸리
다투기 좋아하는 아내와 한 집에 사는 것보다 옥상 한 구석에서 사는 것이 낫다.
- 잠언 21:9
Happy Wife! Happy Life!

세계 최강의 존재 그 누구도 이길 수 없다

동서고금을 묵론하고, 애증이 교차하는 존재

결혼을 한 남자가 자신의 가장 무서운 천적 상대 여자를 지칭할 때 쓰는 말.

사실 무슨 말만 하면 "안해! 안해! 안한다고! 안해!!!"를 외쳐서 아내라고 한다. 반대로 남편은...

가장 두려운 존재이기도 하면서 또한 가장 강한 여자

아내한테 혼날 때 눈물이 고인다 무섭다

어원은 '안(內)ㅎ[3]'+'애(사람이나 물건을 뜻하는 접미사[4])'로 '안사람' 이라는 뜻이며 바깥사람(=남편)에 대응된다. 때문에 전근대까지는 '안해' 라고 불렀기 때문에 남한에서는 '아내', 북한에서는 '안해' 라는 표현을 사용하는 것에 기인하며 둘 다 표기는 달라도 발음은 같다. 김유정봄봄을 봐도 초반부에 '내 안해가 될 점순이'라는 표현이 있다.

보통 갓 결혼한 사람은 신부라는 말을 쓰며 아내라고 부르는 경우는 공식석상이 아니라면 의외로 많지 않은 편. 아내와 비슷하게 공식석상 같은 데서 자주 쓰이는 표현으로는 '안사람' 이 있다.

세대차가 있는데 30대 정도는 보통 영어 단어인 '와이프(wife)' 라 부르고 50대 이상의 중년은 '마누라'[5], '여사' 혹은 '집사람[6]' 이라고 부르는 편이라고 한다.

여성이 더 이상 집안에서만 지내지 않고 사회에 활발하게 진출하고 있는 현대 사회에 올바르지 않은 표현이라는 견해가 있다. 하지만 조금 나이 든 세대에서 쓰는 표현에서 한국은 남편을 바깥주인, 아내는 안주인으로 부르며 남편을 슈진(主人:주인), 부인을 카나이(家内:안사람) 부르는 일본에 비하면 상대적으로 평등하다. 다만, 일본에서는 주인이라는 표현이 진짜로 남편이라는 뜻으로 알고 있어서 권위적인 의미가 아니라고 인식하고 있다. 한 마디로, Master가 아니라 Husband라고 인식하고 있다. 아내는 '집안의 태양'이라고 의미를 부여하면서 이 단어를 긍정적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7]

'여편(네)'라는 단어도 있으며 이는 반대말인 남정네와 마찬가지로 약간 비하적인 뜻이 있다.

아내를 진심으로 천적처럼 여기고 기 못 펴는 사람들은 공처가라고 불린다. 본인에게 물어보면 공처가가 아니라 애처가라고 반박한다. 결과는 같잖아


2 KBS 2TV에서 방영하였던 드라마


아내(드라마) 참조.
  1. 아쿨라급 잠수함을 [다룬 다큐멘터리]의 한 장면이다. 인터뷰 장면은 41분, 아내가 갈구는 장면은 49분 32초.
  2. 포에니 전쟁에서 승리하여 지중해를 장악하고 난 후 원로원 의원들에게 한 말.
  3. 이것을 ㅎ 덧생김 체언이라고 부른다.
  4. "철수야, 영희야" 의 '야' 와 쓰임이 비슷하다.
  5. 원래 마누라(마노라)는 왕세자의 아내인 왕세자빈을 지칭하는 말이었다. 조선시대에는 "대비 마노라", "대전 마노라"처럼 '마마'와 같이 쓰이던 극존칭어였다.
  6. 안사람과 비슷한 의미를 갖고 있다.
  7. [나와 결혼한 여자를 뭐라고 불러야 할까?], 허핑턴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