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소녀


1 아름다운 소녀

美少女(びしょうじょ)
Pretty girl

덕후들의 손에 떨어지면 군함, 전투기 등으로 활용되는 미지의 자원

용모가 아름다운 어린 여자를 지칭하는 말. 작을 소(小)가 아니고 적을 소(少)를 쓴다.[1] 女가 아니다

일본 애니메이션과 게임의 중요 콘텐츠이자 밥줄. 이런 캐릭터들을 보고 열광하는 것을 이른바 모에라고 한다.[2] 이쯤 하면 알겠지만 현실 사람한테 쓰는 단어라기보다 보통 눈이 얼굴의 1/3 이상을 차지하는 눈 크고 코 오똑하고 입 작은 인외생명체 2D 여자 캐릭터를 지칭하는 단어.[3][4] 당장 검색창에 미소녀라 검색하면 나오는 것이...

보통 청소년까지를 한계로 보며 예쁜 성인 여자미녀라고 한다. 신분은 보통 여중생이나 여고생인 경우가 많으며, 그 이하의 예쁜 여자아이도 포함되지만 보통 그 경우엔 로리라고 구분짓는다. 때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그림체나 작품의 설정에 따라 초등학교 고학년까지 미소녀라고 부르기도 한다. 다만 이런 명칭들의 기준은 단순 나이보다는 겉보기가 우선이어서, 나이가 좀 많거나 좀 적더라도 외모가 충분히 미소녀스러우면 그냥 미소녀라고 부르기도 한다.

1.1 트리비아

한때 네이버에서 미소녀를 검색하려면 성인 인증을 거쳐야 하던 시절이 있었다. 근데 당시에도 미소년은 잘만 검색됐다. 물론 지금은 그런 거 없다.

본래 한국어에는 없는 단어였지만, 2000년대 중반 쯤에 국립국어원에서 표준어로 인정받았다. 그러니 '미소년' 처럼 공적인 문서에다 '미소녀' 란 말을 써도 된다.

만화 《요츠바랑!》의 등장인물 아야세 후카는 미소녀가 아니다.[5] 또한 《포켓몬스터 애니메이션 시리즈》의 나빛나도 미소녀가 아니다.

사실 작품에서 "평범한 외모", "눈에 띄지 않는 외모" 등이 설정인 캐릭터들도 작가가 의도해서 엉망진창으로 만들지 않는 한 다들 독자의 눈에는 죄다 외모가 괜찮다.

가끔 가다 머리카락이 눈을 가리면 머리카락 앞에 이 생성된다. 홀로그램이거나 머리카락이 광학미채라도 되는 건가.

적지 않은 수의 미소녀들이 인간이 들고 휘두르는 것이 가능할까 싶을 만한 대검이나 미니건[6]을 들고 쏘는 장면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그런데 주위 사람이 그 점에 대해서 지적하지 않는 것으로 보아 단순히 외모만이 아니라 힘 역시 미소녀가 되기 위한 조건 중 하나일 가능성이 있다.

또한 저런 대검이나 미니건을 사용하면서도 미(美)를 유지해야 하기 때문에 팔 다리에 근육은 고사하고 굳은 살도 없이 매끈하다.

무생물도 모에선을 쬐면 미소녀가 된다.

와패니즈의 영향을 받으면 차마 눈 뜨고 못 볼 캐릭터가 탄생한다. 대표적인 예로 유리코 오메가.

또한 2D에서는 미소녀들은 결정적으로

  • 코딱지가 없다.[7]
  • 을 싸지 않으며 방귀도 뀌지 않고 트림도 하지 않는다.[8] 오줌은 OK.
  • 거의 대부분의 미소녀들은 안 씻어도 깨끗하고 향기가 좋아 기분이 좋아진다. 그러나 화면에 먼지가 끼면...
  • 외관상 늙지 않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9][10]
  • 호리호리하게 마른 몸매를 지닌다
  • 음식을 많이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
  • 연약한 척을 하기도 한다.
  • 한마디로 먼치킨.
  • 알몸을 드러내면 신체가 발광을 한다.

만약 이러한 클리셰(?)들을 깨부숴버릴 경우 오덕들의 미칠 듯한 분노를 사게 된다. ? 허나 은혼은 원래 그러니 별 원성도 없다

1.2 주 서식지

주로 컴퓨터 모니터 안이나 스마트폰 액정 혹은 도화지 위에도 간간이 서식한다고 한다.

머리카락 색도 천차만별.

실존하는 경우도 있다. 소녀 시절의 미모로 주목을 받아 연예계에 데뷔, 성인 연예인이 되는 경우도 헤아릴 수 없다. 다만, 서양권에서는 마의 16세가 문제고, 비서양권도 나이를 먹으면서 얼굴 변화는 피할 수 없다. 그것 말고도 일찍 명예와 부를 거머쥔 탓에 20세가 되기도 전에 일생이 꼬일 수도 있다.

2 MSN메신저를 다르게 부르는 말

다만 실제로는 미소으로 부르는 경우가 많다. 서비스를 종료해서 더 이상 이 말을 쓸 일은 없겠지만...


3 EZ2DJ 6th의 라디오채널


EZ2DJ 6th/라디오채널 문서 참고.
  1. 少는 '젊다' 라는 뜻도 있는데 여기에서는 아름답게 보이는 젊은 여자라고 보면 된다.
  2. 물론 남캐, 무생물, 추상적인 개념이나 성격 같은 것도 모에의 대상이 될 수 있다.
  3. 다만 일본에서는 방송에서 실제 사람에게 쓰는 모습도 볼 수 있다.
  4. 물론 그림체에 따라 이목구비 비율이 다르지만, 그저 상징적인 서술이라 생각하자.
  5. 점보가 처음에 처음에 미소녀라고 불러줬다가 아야세 아사기를 보고난 후 그냥 소녀로 강등(...)
  6. 이건 현역 시절의 아널드 슈워제네거도 들고 쏘는 게 불가능하다.
  7. 단, 은혼의 가구라등 몇몇은 예외
  8. 단, 특정 장르와 몇몇 예외가 있다. 사실 이건 드라마나 영화 같은 실사 작품도 이런 장면이 거의 나오지 않듯이 어른의 사정으로 인해 가리는 쪽에 더 가깝다.
  9. 아사미야 아테나1987년부터 지금까지 계속 미소녀이다. 그러나 신작 근친 페도 에로게 모노베노에서 충격적이게도 이 속성을 완전히 깨부숴 버렸다. 현재 제작사인 Lose는 미칠 듯한 덕후들의 원망과 분노의 시선을 받고 있다.
  10. 늙는다고 하긴 뭐하지만 미소녀→미녀 테크로 나이먹는(중학생→대학생) 캐릭터스포주의도 있긴하다. 예외라면 예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