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a-12

현대의 러시아군 보병장비
개인화기소총돌격소총AK-74, AKS-74U, AK-74M, AK-107, AK-12, AEK-971, AN-94
저격소총SVD, SV-98, T-5000, SVDK
권총MP443, MP446, PL-14, GSh-18, APS, OTs-33, PM
지원화기기관총RPK-74M/RPK-16, PKM/PKP, Kord, KPV
유탄발사기GP-30/34, AGS-30
대전차화기RPG-7V2, RPG-22, RPG-26, RPG-29, RPG-30, RPG-32, RPO-M, 9K115-2, 9M133
박격포2B9 바실료크, 2B14 포드노스, 2B25 갈
맨패즈9K38/338 이글라/-C, 9K333 베르바
수류탄RGO/RGN
특수전 화기소총돌격소총AKM, AK-103, AK-104/105, AS VAL, ASh-12.7, OTs-11, OTs-14, 9A-91
저격소총VSS, KSVK 12.7, VSSK
특수소총ADS(수륙양용소총), APS(수중소총)
기관단총SR-2, SR-3, PP-19, PP-19-01, PP-2000, PP-91
산탄총KS-23M/K, 18,5 KS-K, 베프리-12
유탄발사기GM-94, RGS-50M


보병장비 둘러보기
WW1

연합군

동맹군
WW2
연합군
추축군
미국
영국
나치 독일
일본 제국
소련
프랑스
이탈리아 왕국
체코슬로바키아
중화민국
폴란드
핀란드
헝가리 왕국
스위스 스웨덴
냉전
소련
동독
중국
유고슬라비아
한국전
한국
북한
월남전
미국
월맹
현대전
미국 러시아 영국 프랑스 한국
일본 중국 독일 핀란드 이스라엘
체코 스웨덴 이탈리아22px-Flag_of_India.svg.png 인도 폴란드
중화민국 터키 스위스 싱가포르 호주
스페인 노르웨이 태국 이집트 캐나다
브라질--- 북한


Example.jpg

러시아의 군수납품업체 칼라시니코프산탄총.[1]


1 스펙

제식 명칭Saiga-12
종류전투산탄총
구경 및 사용탄12게이지
급탄2, 5, 8, 10발들이 박스 탄창 20발들이 드럼 탄창
작동방식가스 작동식, 반자동 방식
총열길이580mm
전장1,145mm(개머리판 펼칠시), 1,060mm(개머리판 접을시)
중량(빈총)3.6kg


2 상세

1990년대 러시아의 이즈마쉬社에서 AK47 시리즈를 기반으로 개발한[2] 반자동[3] 산탄총.

일단 AK 시리즈를 기반으로 만들어져서 AK와 외형이 비슷하지만 일단 탄종 자체부터 다르기 때문에 정작 부품 호환은 거의 되지 않는다. 하지만 부품이 달라서 호환이 안될 뿐 AK의 피는 못속여서 기본적인 내부 구조적 개념[4]은 AK 시리즈와 동일하며 최대한 단순한 구조에 높은 신뢰도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또한 무게도 사이가 12 빈총의 무게가 3.5~3.6kg인데 반해 SPAS-15 빈총의 무게가 3.9kg, 베넬리 M1014의 빈총의 무게가 3.8kg으로 다른 비슷한 산탄총들에 비해 무게가 약간 더 가벼운 편에 속한다.

개발된 시기가 냉전의 말기였던 1990년대였던만큼 칼라시니코프[5]에서 직접 미국에서 판매를 시도한적도 있다. 실제로도 몇몇 법무집행기관 등에서 써먹기도 했으나, 당시 미국의 총기법(Federal Assault Weapons Ban)상 Assault Weapon으로 분류되어 민간 판매는 금지되었다. 이후 해당 법안이 2004년에 만료되어 민간 판매가 가능해졌으나 2014년부터 우크라이나 문제로 인해 다른 칼라쉬니코프사 제품들과 함께 미국 수입이 금지되었다.(Executive Order 13662) 여담으로 미국 총기 사용자의 경우 AK에 대한 환상이 있어서 일부 회사는 그 점을 세일즈 포인트로 노리고 일부러 AK처럼 보이도록 커스터마이징 서비스를 해주거나(대표적으로 미국의 Tromix社)[6] 관련 옵션파트를 판매하기도 한다.

또한 일본에서도 410 게이지, 12게이지, 20게이지 버전에 한해 일본의 총기소지법과 일본인 체격 기준에 맞추어서 피스톨 그립에 라이플 개머리판으로 교체하고 2발짜리 탄창만 사용 가능하게 개조된 버전이 판매되기도 했다.


3 바리에이션

Example2.jpg
(접이식 개머리판으로 교체하고 확장 총열을 부착한 Saiga-12S)
Example3.jpg
(단축 총열을 부착한 Saiga-12K)
Example4.jpg
(미국 Tromix社의 컨버전 제품)

(IDEX에서 발표한 최신 Saiga-12 340 사양)
커다란 머즐브레이크와 AR타입의 개머리판이 특징이다.
saiga-bullpup-tm.jpg
불펍 개조형
540x246xs_640x_480-tm-tfb.jpeg.pagespeed.ic.ZrFTHUWVr9.jpg
하단레일 장착형
breacher-tm-tfb.jpg
AR-15에 장착된 [마스터키]형 미국제에 붙은 러시아제라는 점이 매우 인상적이다. [#]

시원하게 단축해버린(...) 사양. 대신 총구화염, 반동, 집탄률, 쿡오프 현상 증가 등의 우려가 있다.

러시아 사격 선수의 마개조 사양. AK 스타일 총기의 非인체공학적 설계 해결을 위한 중점적 개조.

바리에이션이 다양하다. 우선 접이식 개머리판을 단 사이가-12S(Skladnaya - 접이식. Short 가 아니다) 버전이 있으며, 순수 군납용으로 만든 총열 단축 버전 사이가-12K(Korotkaya - 단축. Short의 의미이다)이 있다. 그리고 S 버전의 수출용 모델인 사이가-12S EXP-01(Export) 버전이 있으며, 20게이지를 사용하는 Saiga-20, .410게이지를 사용하는 Saiga-410 버전도 있다.

참고로 사실 사이가-12의 기본사양은 그립이 없고, 개머리판과 핸드가드가 일반 사냥총처럼 몸통일체형이다. 상기한대로 이 총기는 '민수용' 총기인 사이가를 베이스로 하고 있었으며, 사이가-12 역시 처음엔 그냥 사냥/스포츠용으로 개발되었었다. 흔히 알려진 그립 있는 버전은 다른 바리에이션의 모습이다.

자동사격 조종간 추가된 버전이 군경조직용으로 판매되는데, AA-12같은 샷건과 달리 개념없는(...)연사력을 보유한다. 약 600RPM으로 AK-47과 같으며, K2 소총이 약 7-900RPM인걸 생각했을때 산탄총 치고는 엄청 빠른거다.

국내에서는 인지도가 그다지 높은편이 아니라서 비교적 최근에 나온 총기인줄 아는 경우도 있거나 AK 짝퉁쯤으로 취급당하고 있지만, 상기한대로 AK 시리즈를 정식 생산하는 칼라시니코프에서 직접 설계부터 생산까지 전담한 물건이며, 1990년에 나온 유서깊은 물건이다.

가볍고 탄창 장전식이라 궁극의 산탄총 같아보이지만, 실제로 가지고 놀아본 사람들에겐 의외로 좀 불만이 많이 나온다. 셸이 워낙 큰데다가 AK식 거는 탄창 장전을 하다보니, 장탄 트러블이 종종 일어난다. 볼트 전진한 상태로 탄이 꽉 찬 탄창을 꽂으면 잘 안 걸려서, 재장전 시 볼트를 당기고 탄창 삽입할 것이 권장된다. 그런데 탄을 비우더라도 자동으로 락백하지 않으니 번거롭다. 탄창은 거대하지만 장탄수 자체는 사실상 차이가 없고, 휴행하는 탄수 역시 큰 차이가 없다. 불편한 장전 + 차이 없는 장탄수 + 왠지 자주 있는 트러블 = 튜브식 세미오토 샷건에 비해 나을 바 없음 이라는 공식이 나온다. 적어도, 한정된 탄수로 경기하는 3-gun 컴페티션 슈팅 등에서는 이런 평가가 확실하게 박혔다. 좀 더 원활하게 움직이려면 아무래도 손질이 많이 필요하고, 전투용으로 쓰기에도 신뢰성이 부족하다는 게 중평. 이런 점을 개선하려고 컴페티션-전투용으로 나온 것이 VEPR-12.


4 관련 영상

이즈마쉬 공식 광고



FPS Russia자동사이가 리뷰
연사속도가 좀 많이빠르다.. 그래서인지 반동은 AA-12에 비해 심각하다..[7]



피카티니 레일과 드럼 탄창, 연사속도 조절 등 마개조를 가한 녀석.

슬로우 모션 연사 사격


5 대중매체

탄창식 반자동 샷건이라는 특성상 게임에선 잘 등장한다. 다만 영화 등에선 펌프액션보단 동작이 폼이 안나고 화력으로는 자동샷건에 밀려서 잘 안나오는 감이 있다. 하지만 게임에선 탄창식의 특성상 난사가 유리한 무기로 잘나온다.

  • 스페셜 포스 2에서는 위장도색+오픈도트형이 첫 출시,이후 오픈도트 떼고 위장도색 벗긴 물건이 SP로 출시되었다. 물뎀이지만 많은 탄창과 빠른 연사속도를 앞세워 비주류 샷건이지만 나름 쓸만한 무기이다.
  • AVA에서 포인트맨용 산탄총으로 나온다. 처음 나온 박스 탄창형 산탄총으로 등장하자마자 그 위력에 압도된 게이머들은 사기가라고 불렀다. 그리고 쓰는 사람들은 느린 연사력과 강하고 느리게 원상복귀되는 반동에 울렁증이 발생한다고 한다(...). AVA에서의 모델은 사실 사이가-12S 모델에 목재 핸드가드와 SVD의 개머리판을 부착한 모델. 반자동만 가능하다. 성능에 대한 자세한건 AVA/무기(포인트맨) 항목으로.
  • 언턴드에선 본야(Vonya)라는 이름의 러시아 경찰용 자동 산탄총으로 등장한다.
  • 오퍼레이션7에서도 등장한다. 성능은 다른 산탄총과 비교했을 때 추가바람. 어차피 이쪽은 산탄총은 사기니까 얘도 똑같겠지 뭐.
  • 워페이스에서 등장한다. PC방 무기들중 하나라 은근히 많이 쓰이는중. 불펍형 사이가가 있었으나, 단지 불펍으로 바뀌기만 했다기엔 엄청난 차이가 있어서, 크라운으로밖에 살 수 없으나, 여전히 엄청난 위력을 자랑하며 '사기'라 불린다. 중단거리에서는 엄청난 파괴력과 연사력, 그리고 10발의 넉넉한 탄창으로 가히 '사기'이나 USAS-12를 빼놓고 하는 말 장거리 대응력은 베넬리가 더 높은 집탄성을 보인다. 장거리에서는 (물론 '장거리' 기준에 차이가 있으나) 1발에 초급등급 이하의 권총 데미지가 들어갈 정도의 뎀지를 보이며 5-10발을 난사해서 다맞는다고 해도 죽일 가능성은 전무함.
  • 배틀필드3에 Saiga-12K 형으로 등장. 반자동 샷건 중 유일한 탄창 장전식이라 장전이 빠르나 장전중 사격이 불가하다. 샷건 중 상단반동이 가장 낮다는데 어차피 이 게임의 샷건한테 반동은 자동샷건이 아닌 이상 별 의미없다. 그럭저럭 쓸만하지만 기본 장탄수가 5+1이라 눈물나게 적지만, 확장탄창을사용하면 10+1발이어서 USAS-12가 언락되기전엔 쓸만하다.[8]
  • 배틀필드4에 다시 등장한다. USAS-12 자동샷건이 장착가능 무기에서 사라졌기 때문에, 난사용에 적합한 샷건이 됐다. 하지만 DBV-12 샷건이 나와서 인지도가 꽤 밀리는편이다.
  • 블옵2에도 등장. 라이센스 때문에 S12라고 나온다. 여기서는 기본 장탄도 10발로 넉넉하고 데미지도 괜찮아 여럿 쓸기 좋은 샷건으로 나온다. 대신 자동인 M1216보다 대인전 능력은 딸리지만 어차피 거기서 거기다(...).근데 이 사이가는 장전속도가 참 안습이다
  • 메트로: 라스트 라이트에 등장하는 최고 티어의 샷건. 확장 탄창을 달면 무려 20발이나 들어간다. 돌연변이 상대로는 최고의 파트너. 타 총기들은 대부분 상점에서 발견 후 조금 진행하다보면 루팅으로 얻을 수 있는 반면, Saiga는 처음 구매 가능할 때 사두지 않으면 정말 늦게 나오기 때문에 후회하게 된다. 메트로: 라스트 라이트/장비항목 참고.
  • 메탈기어 솔리드 4에서 드레빈 샵에서 판매하는 샷건으로 나온다. 탄창형식이라서 다른 샷건보다 리로드가 빠르고 한 탄창당 탄수도 많고 샷건 계열이 마취총과 레이징 레이븐 격파후 얻는 유탄발사기를 제외하면 유일한 비살상탄 사용 가능으로 노 킬 플레이와 보스 기력 킬 때도 유용하다.
  • 메탈기어 솔리드 V 더 팬텀 페인에서 이 총과 VEPR-12를 모티브로 한 가상의 반자동 샷건인 KARBARGA-83이 등장. MGS4에서 나온 Saiga-12와 비교하면 이 녀석과 똑같이 반자동으로 발사하고 한 탄창당 탄수도 많고 탄창식 장전이라는 이점이 있지만 비살상 고무탄을 사용할 수 없다. 하지만 개발하다 보면 드럼 탄창도 달 수 있고 아무리 개발해도 소음기가 해금되지는 않지만 추후에 해금될 전설의 건스미스 총기 커스텀을 이용하면 S1000의 소음기도 달 수 있게 된다.
  • 콜 오브 듀티: 어드밴스드 워페어에도 장수만세(?) 병기중 하나로 등장했지만 성능은... 다른 샷건중에서도 가장 안습하다 AVA에서 사기가 쓰다가 이거 쓰면 암걸릴듯 엘리트 배리에이션(일종의 유니크총기)까지도 못써먹겠다는 얘기가 종종 나오는판. 360판 한정 2015년 1월 첫DLC 패치로 상향되었다고는 하지만... 같이 날아들어온 Tac-19 버프소식에 묻혔다(...) 그리고 3월 결국 분노의 버프를 받았다. 근데 괴이하게도 연사력을 늘려주는 유니크총기가 다른것보다 상대적으로 안좋아졌다.
  • 픽셀 건 3D에서는 사냥꾼이라는 이름에 금 도색/20발 드럼탄창을 끼우고 나온다. 성능은 엄청 좋다. 집탄범위도 작고, 데미지도 높고, 장탄수와 연사력 모두 절륜하니 이정도면 말 다했다. 다만 가격이 가격이다 보니 잘 보이지는 않는 편.
  • PAYDAY2에서는 블랙불도저가 들고온다. 미국경찰이 가상적국의 제식화기를 쓰는건 신경쓰지말자. 플레이어도 사용할수있다. 샷건dlc이전에는 유일한 자동샷건이기때문에 가끔씩 들고오는 유저를 볼수있었는데 이마저도 dlc로 인해서 들고오는 유저를 보기 힘들어졌다. ak개조부품과 호환이 된다.
  • GTA 5에서는 '라스트 팀 스탠딩' 업데이트로 추가되었다. 총기 라이센스 때문인지 헤비 샷건으로 나온다. 확장탄창, 소음기, 플레시, 손잡이 장착 가능. 성능은 어썰트 샷건보다 느리지만 자동이며, 벅샷이 아닌 슬러그가 나간다. 덕분에 샷건 중에선 사정거리가 긴 편이지만 제데로 조준하고 쏴야한다. PC판에서는 '몽키 비즈니스' 이후로 언락된다. 외형은 Saiga-12K.
  • Contract Wars에서 4세트 CR 산탄총과 SPEC세트 산탄총으로 등장. 등장하는 모델은 Saiga-12K(CR)와 이름모를 Saiga FA(SPEC)이다. Saiga-12K는 근접에서 산탄을 반자동으로 갈겨서 GP총마저 쓰러뜨리는위엄을 보여준다 하지만 그때문에 막갈기면 뉴비(...)소리를 듣는다.이럴땐 되지도않는 영어실력으로 반박하거나 씹으면된다. 그리고 Saiga FA는 근접은 물론이요 중거리까지 쌈싸먹는 충공깽한 성능을 보여주는데, 무려 기관단총발사속도로 20발이나되는 산탄을 쳐갈겨댄다(!!!) 그때문에 적팀에 Saiga FA가 한명이라도있으면 다가가기가 일반보병이 장갑차에게 맨손으로 덤비는것처럼 힘들다.이럴땐 ESC를 누르셔서 게임을꺼주시면됩니다.
  • 서든어택 2제작진들이 AK-47 샷건 개조버전이라는 말도안되는 소리를 했다.
  1. 위 사진의 사양은 사냥용사양이다. 개머리판과 손잡이가 일치된 것이 그 이유.
  2. 기반으로 개발한거지 무슨 AK47을 뜯어고쳐서 사이가 산탄총이 불쑥 나온게 아니다. 즉 AK를 참고하여 완전히 새로 만든거다. 똑같이 AK를 기반으로 만들었지만 완전히 새로 만들었으나 AK를 고쳐서 만든걸로 오해를 사는 물건으로 드라구노프 지정 사수 소총이 있다.
  3. 개조 작업을 통해 완전 자동으로 사용할 수도 있다.
  4. 가스 작동식(롱 스트로크 가스 피스톤), 회전 노리쇠 잠금구조
  5. 당시 이름은 이즈마쉬였다.
  6. 이전에는 라이센스 생산이라 되어있었으나 이 회사는 사이가를 생산해서 판매하는곳이 아니라 커스터마이징 서비스를 해주거나 옵션파트를 판매하는 회사이다. [공식 홈페이지]
  7. AA-12에는 개머리판안에 반동제어장치가 들어있는데 사이가에는 그게 없다
  8. 반자동이다보니, USAS-12보다 탄 관리를 확실하게 할수있다.

칼라시니코프 계열 총기
AKAK-47본가AKS-47, AKM, RPK, 사이가
소련TKB 시리즈
중국56식 자동소총, 63식 자동소총, 81/87식 자동소총, 84S식 자동소총, 86S식 자동소총, QBZ-03
유고자스타바 M70, 자스타바 M76, 자스타바 M77, 자스타바 M91
루마니아PM md.65, PSL(FPK)
북한58/68식 자동보총, 78식 저격보총
이스라엘갈릴, 갈릴 ACE
핀란드Rk 62, Rk 95, 발멧 M82
그 외AMD-63/65, INSAS, MPi-K, CR-21, 타부크 저격소총, Kbkg wz.1960
AK-74본가AKS-74U, AK-74M, RPK-74, AK-100 시리즈, AK-103, AK-107, AK-9
소련 / 러시아80.002, ADS, AEK-971, AN-94, APS, AS VAL, 그로자, OTs-11, VSS
해외88/98식 자동보총, Kbk wz.1988 탄탈, Kbs wz.1996 베릴, StG-940
AK-12
사이가사이가-12, 베프리-12
기관단총PP-19 비존, PP-19-01 비탸지
PK본가PKM, PKP 페체네크
북한68식 대대기관총, 73식 대대기관총
그 외UKM-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