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부자

이 문서는 대한민국의 전 · 현직 정치인을 다루고 있습니다.

정치적 · 이념적으로 민감한 내용을 포함할 수 있어 문서를 열람할 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특히 개인적인 감정으로 인한 문서의 악의적 서술 · 편집은 민사 · 형사 상 소송이 발생할 여지가 있습니다.


이름강부자(姜富子)
출생1941년 2월 8일, 충청남도 논산시
신체AB형
학력충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중퇴)
데뷔1962년 KBS 공채 2기 탤런트
가족배우자 이묵원[1]
종교불교(법명 : 보광화)
TBC 연기대상 대상
대상을 시상하지 않음[2]
(1978)
강부자
(1979)
언론통폐합TBCKBS로 넘어감.
KBS 연기대상
나문희
(1995)
강부자
(1996)
유동근
(1997)


1 기본 정보

대한민국의 배우이다.

수상 2011년 MBC 드라마대상 공로상
2010년 2009 골든티켓 어워즈 연극배우부문 티켓파워상
경력 2009.12 법무부 홍보대사


2 트리비아

KBS 2기 공채 탤런트로 경력을 시작했지만 TBC로 이적하여 수많은 히트작에 출연하였다. 사실상 TBC의 간판 조연 이 때도 아줌마 역할을 많이 했다. 지못미 TBC 폐국 당시에는 생방송 중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히기도. 똑같은 무대에서 눈물을 보여 한때 방송출연 정지까지 당한 가수 이은하와는 달리 방송출연 정지까지 먹진 않았는데 그만큼 인기가 많았다는 반증이기도 하다.




농심그룹이 라면회사로서 상당한 발전을 이룬 1984년부터 1994년까지 10년 넘게 농심그룹 라면 전속 모델로 활약하였다. 음식 맛있게 잘할 것 같은푸근한 이미지와 더불어 편안한 느낌의 목소리 덕분에 농심그룹 아줌마 라고 불리는 등 사실상 농심 라면 CF 모델의 영원한 어머니[3]라고 할 수 있다.지금은 농심 할매[4] 신라면, 안성탕면, 짜파게티, 육개장 사발면, 사리곰탕면 등 농심 라면 제품의 CF에 단골로 등장하여 유튜브 같은 곳에 올려져 있는 1980년대 중반부터 1990년대 초반까지의 농심라면 CF들을 보면 그녀가 십중팔구 등장할 정도로 그 비중이 막강했다.[5] 하지만 1993년에 국회의원이 되면서 부터 농심그룹 측에서 부담을 느끼다가 결국 이듬해인 1994년 5월 전속모델 계약을 종료하게 된다.

그래도 농심라면 전속모델 답게 실생활에서도 농심에서 출시한 라면을 즐겨 먹었다고 전해지며, 안성댁이란 별칭이 붙을 정도로 자신이 출연한 CF들 중에서 가장 비중이 높았던 안성탕면에 대한 애착이 상당한 듯 하다.[6] 그리고 당연한 것일 수도 있겠지만 전속모델로서 나름 프로정신이 있었는지 모델로 활동하는 기간에 타회사 라면은 먹지 않았다고 한다.[7] 라면 CF모델의 대모로서 요즘 라면 CF들을 보면 못마땅할때가 있다고 한다. 그 이유가 과거에 자신이 CF모델을 했을때는 일부러 국물을 입 주변에 흘려가면서 까지 맛을 강조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요즘 CF들을 보면 그와 같은 열정을 찾아 보기 힘들어서라고.

1993년 3월 부터 통일국민당 전국구 국회의원이 되어[8] 통일국민당이 신정치개혁당[9]과 합당하여 신민당이 되자 그대로 신민당 소속이었고 1995년 신민당이 자유민주연합에 흡수되자 그대로 자유민주연합 소속 국회의원이었다. 1996년 다시 정치계를 떠나서 연기에 전념하였다. 그러나 통일국민당 시절의 인연으로 더불어민주당 조일현 전 의원의 후원회장 역할을 맡고 있다.

포털 프로필에는 논산시 출신이라고 적혀 있는데 정확히는 강경 출신.[10] 강경여고를 나왔다. 이후 방송프로 등에서 간간이 고향에 대한 애착을 보였다. 남희석이나 최양락 정도는 아니지만...

드라마에서는 주로 불경을 외우는 할머니로 많이 나온다. 물론 프로필에 나오는 것처럼 실제 종교도 불교이다. 그리고 김수현 작가와 친분이 있어서 김수현표 드라마에 많이 출연하는 편.


3 마담뚜?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의 결혼식에 뜬금없이 등장하여 사람들의 추측이 난무했고 스포츠신문 기사까지 나왔다...통일국민당 국회의원 경력을 고려해보면 그다지 뜬금없는 것도 아니다. [11] 이후 정치인, 재벌가와 연예인을 맺어주는 연예계 대표적인 마담뚜라고 하는 루머가 돌기도 했다. 다만, 아무리 인기좋고 뒷배경이 든든해도 속절없이 사라지거나 명멸을 거듭하는 연예계에서, 마담뚜같은 불명예스러운 직함을 달고 50년의 세월을 비중있는 배우로 버틸 수 있었다는 건 상식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다.[12]

다만 유독 후배들에게 엄하고 무섭게 대하는 이른바 군기잡는 연예인으로도 알려져 있다. 다른 중견 배우들에게는 적당히 인사하던 어린 연예인들이 강부자가 나타나자 갑자기 자리에서 일어서서 깍듯하게 인사하던 모습 때문인 듯. 이 무서운 선배라는 이야기에 대해 본인은 "자기들이 잘못한 게 있으니까 무섭다고 하는거지 안 그러면 내가 왜 무서워?난 후배들에게 한 번도 권위를 내세운 적이 없어요."라는 말을 하기도.(가만히 있어도 포스가 있으신가)

힐링캠프에서 밝히기를 엄청난 축빠이시며, 대한민국 축구사를 줄줄이 꿰고 있으시다. 그 중 좋아하는 선수는 기성용박주영. 하지만 그 두명은...


4 주요 출연작

애인있어요(드라마)(SBS, 2015~2016)
내 생애 봄날(MBC, 2014)
세 번 결혼하는 여자(SBS, 2013~2014)
넝쿨째 굴러온 당신(KBS2, 2012)
불굴의 며느리(MBC, 2011)
잘했군 잘했어(MBC, 2009)
사랑해, 울지마(MBC, 2008~2009)
엄마가 뿔났다(KBS2, 2008)
고맙습니다(MBC, 2007)
행복한 여자(KBS2, 2007)
슬픔이여 안녕(KBS2, 2005~2006)
완전한 사랑(SBS, 2003)
옥탑방 고양이(MBC, 2003)
노란 손수건(KBS, 2003)
흐르는 강물처럼(SBS, 2002~2003)
사랑은 이런거야(KBS, 2001)
목욕탕집 남자들(KBS2, 1995~1996)
사랑이 뭐길래(MBC, 1991~1992)


5 선거이력

연도선거종류소속정당득표수(득표율)당선여부비고
1992제14대 국회의원 선거 (전국구 8번)통일국민당-낙선→당선1993.2.9 의원직 승계
(전국구 3번 정주영 의원직 사직 및 정계은퇴)
  1. KBS 공채 동기라고 힐링캠프에서 밝히셨다.
  2. 최고의 상이었던 최우수남자·여자연기상은 이낙훈·장미희
  3. 이와 더불어 코미디언 구봉서 역시 동시기에 농심라면 전속모델로 활약하여 농심 아저씨로 불렸는데, 물론 강부자와 부부사이로 설정되어 출연하는 경우도 꽤 많았다(...)
  4. 실제 이 당시에 다시다김혜자, 미원고두심 등과 함께 식품계 CF 전속모델 트로이카를 이루고 있었다.
  5. 다만 예외적으로 너구리의 경우 주력제품임에도 강부자가 한 번도 CF에 출연하지 않았다.
  6. 2011년 오랜만에 출연한 안성탕면 CF 촬영 현장에서 다른 사람들 모두 점심식사로 밥을 먹을 동안 본인 혼자 안성탕면을 끓여 먹기도 했을 정도(...) 식품 CF 촬영현장의 실상을 알면 이게 얼마나 대단한 건지 알 수 있는데, 먹는 장면을 최대한 맛깔나게 촬영하는 것 때문에 CF 모델은 해당 제품을 수십번 먹어야 하는것이 기본인지라 아무리 맛있는 라면이라 할지라도 질리다 못해 입에 대기도 싫을 정도 수준이 되기 마련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강부자는 이걸 점심으로 따로 먹고 싶다고 자처 할 정도니 보통 내공이 아닌 것이다(...)
  7. 본인이 밝힌 일화로, 1980년대 초반 경쟁사인 삼양식품에서 컵라면을 국내 최초로 출시하여 엄청난 인기를 끌어 컵라면 먹는 것이 유행이던 시절에,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잠시 끼니를 떼우기 위해 차를 타고 같이 가던 사람들이 자판기에서 컵라면을 뽑아서 먹을 때 강부자는 먹지 않았다고 한다. 그 이유는 당시에 농심은 아직 컵라면을 출시하지 못했고 강부자 자신은 농심 라면 모델이니 타회사 라면을 먹으면 안된다고 스스로 거부한 것.
  8. 1992년 총선 당시는 낙선했는데 전국구로 당선되었던 정주영제14대 대통령 선거 출마를 위해 사퇴하여 기존에 결정된 비례대표 순번에 따라 국회의원직을 승계한 것이다.
  9. 박찬종이 1992년 창당한 정당
  10. 국사책에 나오는 것처럼, 조선 말기~일제강점기의 충청권 대표적 물산 집산지이다.
  11. 노현정의 시어머니인 이행자 여사는 한 인터뷰에서, 아들(정대선)이 노현정과 결혼하겠다고 하니 시동생인 정몽준, 그리고 "친분"이 있는 강부자를 통해 그녀에 대해 알아봤다고 밝힌적이 있다. 즉, 통일국민당 국회의원을 지내서 그런지 현대가와 나름 친분이 있는 건 맞는 것 같다.
  12. 일단 기자들이 이런 훌륭한 특종소재를 그냥 놔두지 않는다. 강산이 5번을 바뀌었는데 특종이 터졌어도 진작 터졌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