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네베아 PM-9

현대의 자위대 보병장비
개인화기소총돌격소총64식 7.62mm 소총, 89식 5.56mm 소총, M4 카빈, 특수소총(A)
저격소총64식 7.62mm 저격총, M24 SWS
기관단총9mm 기관권총, MP5, 4.6mm 단기관총(B), 11.4mm 기관단총
권총11.4mm 권총, 9mm 권총, USP
지원화기기관총62식 7.62mm 기관총/74식 차재 7.62mm 기관총, 5.56mm 기관총 MINIMI, 12.7mm 중기관총 M2
총류탄M31 대전차소총척탄, 06식 소총척탄
유탄발사기M203A2, 96식 40mm 자동척탄총
대전차화기휴대형84mm 무반동포, 84mm 무반동포(B), 110mm 개인 휴대용 대전차탄, 01식 경대전차유도탄
설치형79식 대전차유도탄, 87식 대전차유도탄
박격포60mm 박격포(B), 81mm 박격포 L16, 120mm 박격포 RT
맨패즈91식 지대공유도탄


보병장비 둘러보기
WW1

연합군

동맹군
WW2
연합군
추축군
미국
영국
나치 독일
일본 제국
소련
프랑스
이탈리아 왕국
체코슬로바키아
중화민국
폴란드
핀란드
헝가리 왕국
스위스 스웨덴
냉전
소련
동독
중국
유고슬라비아
한국전
한국
북한
월남전
미국
월맹
현대전
미국 러시아 영국 프랑스 한국
일본 중국 독일 핀란드 이스라엘
체코 스웨덴 이탈리아22px-Flag_of_India.svg.png 인도 폴란드
중화민국 터키 스위스 싱가포르 호주
스페인 노르웨이 태국 이집트 캐나다
브라질--- 북한


1 개요


Example.jpg

Minebea(ミネベア) PM-9.

자위대내에서는 M9이라는 약칭으로 분류하며 문서상엔 9mm기관권총(9mm機関けん銃)으로 표기한다. 정식 명칭이 PM-9인 것은 아무래도 방위성 표기가 M9인것인 점 정식 명칭이 기관권총인 점을 상기해볼 때 앞의 P는 권총, M은 기관총의 의미로 사용할 가능성이 높아보인다.

사진은 첫 언론 공개시 미네베아가 제시했던 모델. 양산형은 목재 부분을 플라스틱으로 교체하고 셀렉터의 한자를 가타가나로 교체했다.


2 스펙

사양
종류기관단총
탄약9x19mm Parabellum
장전수25발들이 박스형 탄창
발사속도1100발/분
무게2.8kg
총열길이120mm
전장399mm
유효사거리100m
작동방식블로우백


3 실체

일본 자위대의 안습적 행보의 정점을 찍는 기관단총이자 사실상 흑역사.

1990년대 들어서 다 낡아가는[1] M3 그리스 건을 대체하기 위해 새로운 기관단총이 필요해지자 1999년에 새로이 도입한 총기. 뭔가 이상한거 같지만 사실이다. 1969년도 아니고 1979년도 아니고 1989년도 아닌 1999년이다! [2]

일단 한국의 K1 기관단총이나 K7 소음기관단총과 비슷한 용도라 보면 될듯.


4 특징

이스라엘의 미니 우지와 외관과 구조가 매우 흡사하지만 직접적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열도의 짝퉁?


4.1 개머리판? 그런 거 없다

개머리판이 없는 특이한 외형을 하고 있는데 그 이유 또한 심히 안습하다. 자위대가 평화유지업무에 의한 해외파병에 나서게되자 자위용 무기로서 소총이 아닌 경화기가 필요해져서 이 총의 도입을 서둘렀는데 이에 개념인들이 살상병기를 소지한다고 비난하자 깜놀한 방위청은 이 총을 "개머리판이 없으니 기관단총이 아닌 기관권총이삼"이라며 면피를 해댔나는 설이 있다. 하지만 PKO 파병부대는 이 총을 지급받지 못했으니 어림없는 주장이다. 군대나 다름없는 자위대의 그 강력함으로 눈가리고 아웅한다는 평가를 받는 현대 일본이라지만 명목상으로나마 무력에 대한 견제가 계속 가해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실상은 더욱 충격적이다. 원래 미니 우지는 개머리판이 있었지만 제작사인 미네베아[3]에서 공장에 프레스기가 없다며[4] 개머리판을 만들 수 없다고 정줄놓고 뻗댔다. 정치권의 압력 탓에 미네비아에게 계속 일거리를 줘야하는 방위청은 이런 헛소리를 들었음에도 조달을 계속 강행했고 그 결과는 분당 1100발을 쏴갈기는 엄청난 연사력의 오픈 볼트식 기관단총에서 개머리판이 머나먼 별 이스칸다르로 날아가 버리게 된 것. 대신 나름 반동 제어를 위한답시고 수직손잡이와 독특한 형태의 대형 소염기를 장착했지만 애초에 개머리판이 없으니 견착사격이 불가, 연사시 명중율은 그야말로 안습이 되어버렸다. 적과 내가 공중전화박스에 들어가야 명중하는 총이라 불리는 잉그램 기관단총마저도 최소한 접이식 개머리판이 있건만, 그 물건에 개머리판조차 없다면...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4.2 가격은 안드로메다로

가격은 위키피디아에서 등재된 상태로 2540$다.
시대는 이미 클로즈드 볼트식 기관단총이나 PDW, 단축형 돌격소총인 CQBR로 넘어가고 있는데, 21세기가 시작될 시점에 군대(는 아니지만)에 지급되는 무기가 오픈 볼트식 기관단총인데다,20만엔,그러니까 한화로 200만원대의 황당할 정도의 고가가 되어버렸다. 미니 우지는 철판 프레스 가공으로 생산성을 높여서 보통 400~500달러 정도면 쉽게 구할 수 있는 물건이고 대량구매하면 얼마든 더 싸질 수 있는데 PM-9는 전 부품을 절삭가공으로 제조, 가격이 화끈하게 올라버렸다. 심지어 기관단총계의 독일제 명품인 MP5조차도 기본형의 군경 납품가는 1300달러 정도에 불과하니 이 단순한 물건 하나가 MP5 2정에 맞먹는다. 흠좀무.

당장 이 미네베아 PM-9가 대체하기로 한 그리스 건부터가 프레스 가공으로 싼맛에 재미본 녀석이다. 그리스 건을 대체하겠다는 녀석이 2차 대전 총도 채택하는 프레스 가공을 제쳐두고 90년대에 쇠깎아서 총만들고 있었던 것. 64식 소총이야 종전 이후 처음 만든 거라 그렇다 쳐도 89식 소총이나 이 물건까지 오면 일부러 이렇게 만드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 지경이다(...).

5 도입

이런 쓰레기를 도입하게 된 일선에서는 불만이 마구 터져나왔고 그냥 MP5 사오자는 여론이 비등하여 결국에는 고성능기관권총이라는 괴악한 이름하에 MP5를 도입하기 시작했다.[5] 약 5년간 266정이 생산되었으나 이후 육상자위대가 이 총의 수령을 사실상 거부하여 한동안 생산이 중지되었다가 미네베아가 기름칠을 한 탓인지 다시 항자/해자용으로 생산이 재개되었다. 하지만 해자소속 특수부대인 특별경비대(SBU)는 자위대 내에서도 가장 극렬한 MP5 추종자[6]로서 자위대 내에서 처음으로 PM-9수령을 공식적으로 거부하고 MP5 도입을 선언했다. 당연히 이에 미네베아가 지랄했고 지금도 이들은 미네베아라면 이를 간다고 한다. 육상자위대의 최정예 특수부대로 2004년 제 1 공정단 소속 요원들을 모아 만든 특수작전군도 이 총기에 질렸는지 몰라도 '4.6mm 단기관총(B)'라는 이름으로 MP7 기관단총을 도입하고 있다.

불쌍한 육자대 소속 사용 병과는 제1공정단과 제12여단, 서부방면대 보통과 연대[7]에서 사용하나 실제 서부 방면대 보통과연대 소속 대원의 증언에 따르면 좌관급 이상 장교 및 120mm 박격포나 대전차 유도탄과 같이 89식 소총을 휴대할 수 없는 병과에서만 사용한다고 하며 해당 총기의 명중률은 단발임에도 권총보다 못하다라고 평가할 정도라고 한다.해당 기관단총의 실사격때에도 25m 거리 표적에 10발 정도 쏘면 초반에 쏜 1~2발은 표적에 명중하지만 그 이후 대부분은 표적을 빗나간다고 한다.명중한 탄마저도 표적 중앙부가 아니라 외곽부라고 하니 그 명중률이 가관이다.

육자대 말고도 해자대의 경우에는 잠수함이나 호위함에 탑재화기로써 쌓아놓으며 특별경비대보다 하위 티어의 특수부대로 취급되는 호위함 입입검사대는 매우 근접한 상태에서 교전하기에 이런 명중률 저하 문제가 덜하다는 핑계로 여전히 쓰고 있으나 많은 자위관들은 불과 몇년 전까지 자기들이 운영하던 그리스건을 그리워하는 경우가 부지기수일 정도로 안 좋은 성능을 자랑한다.(...). 항자대의 경우에는 기지 경비대용 화기로 사용 중.


6 대중매체에서의 모습

대중매체에서도 묘사가 굉장히 뜸한데, 300정이 안되는 적은 생산량에 낮은 성능, 정경유착 의혹이 겹쳐 일본 현지의 총덕후들도 마구 욕하는 판이라 사실 이 총을 다루는 미디어 자체가 별로 없다. 그나마 일본 관련 설정이 붙은 매체 몇군데에서 다루기는 하지만...


6.1 게임

  • 매드니스컴뱃 시리즈에서 배경이 네바다 주 임에도 불구하고 종종 등장한다.
  • 모던 워페어 3에서 기관단총 중 하나로 등장했다. 미션에서는 단 한번, ACT 3의 첫 미션인 Stronghold 미션 초반에 프라이스 대위가 소음 P99 & 나이프 들고 문 똑똑 하고 들어가서 이너 서클 조직원 두 놈 한번에 해치우는 그 경비 초소 안에 딱 한자루 있다. 역시 테러리스트라 군대처럼 보급 문제에는 크게 신경 안 쓰나보다 해외 수출도 안 되는 물건을 어떻게 일본에서 빼 왔는진 묻지 않는 게 예의
멀티플레이에서도 등장하는데... 미칠듯한 연사력 + 산으로 가는 안정성을 가감없이 그대로 볼 수 있다. 훌륭한 고증이다 보조손잡이 따위는 장식입니다 유저분들은 그걸 몰라요 거기다가 재장전 시간도 제일 길다. 대신 그 미칠듯한 연사력으로 어떻게든 3힛만 하면 킬이 되는 현황상 근접전에서 활약 가능하지만 그 이상의 거리에선…
  • 사혼곡 2: 사이렌에서 정줄놓은 짝퉁 야구라 이치코가 이걸 한 손으로 들고 난동을 부렸다. 이때는 이 총이 굉장히 무섭게 느껴지는데. 암인이고 암령이고 플레이어고 등 뒤에서 조낸 즐거운 목소리로 찾았다~ 한 다음 빵. 연발로 쏠 것도 없이 그냥 얄짤 없이 무조건 한방에 간다. 거기다가 불사신 상태인걸로도 모자라서 쓰러뜨려도 총 안 떨군다(...). 또 나가이 요리토 엔딩에서는 최종보스인 어느 초민폐 괴생물체 가 세계정ㅋ벅ㅋ 에 성공한 페러렐 월드(...)로 떨어진 나가이가 이 놈을 들고 암인들을 학살했다..... 근데 여기서는 무슨 M60 기관총마냥 갈겨댄다. 말도 안돼. 저 연사력을 생각해 본다면 몇분도 안돼 총알 오링. 거기에 명중률은 어떻게?! 그 다음 어떻게 될 지는...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 워게임: 레드 드래곤에서 자위대 75년버전 공정단의 개인화기로 나왔었다. 상술한 설명을 읽어보면 알겠지만 고증 오류라서 미니 우지를 99년에 만들었을지 누가 상상이나 했겠나. 짤렸다.
  • 판타시 스타 시리즈(중 후기 시리즈)에서는 '야스미노코프9000M'이라는 명칭으로 등장. 머신건 카테고리 아래에 있으며 상당히 강력한 성능을 보인다. 일부 시리즈에서는 쌍으로 사용하기도 한다.이걸?? 판타시 스타 온라인 2에서 추가된 무기 잠재능력은 "영의 손(零の手)"이며, 근접사격시 데미지가 증가하는 옵션이다.낮은 명중률은 근접하면 해결!


6.2 애니메이션 & 만화

  1. 거기다 자위대의 제식권총은 9mm를 사용하는 P220의 라이센스 버전이라 .45 ACP을 사용하는 M3와 탄약 호환문제도 있었다.
  2. 그런데 사실 미군도 90년대까지 그리스 건을 현역으로 썼다. 전차병용이었지만...
  3. 뉴 남부 M60 권총을 만든 그 미네베아
  4. 아래에 서술되었듯 우지는 원래 프레스 가공으로 만드는 총이다
  5. 사실 해석하기 나름대로는 잘 맞는 이름이기도 하다. MP5의 이름 MP는 Military Police 'M'aschinen'p'istole, 영어로는 'M'achine 'P'istol의 약자이기 때문. 물론 이는 '권총의 확장판'이란 의미가 아니라 '권총 장탄을 사용하는 화기'란 의미로서 사용한 것이다. 그리고 성능이 좋은건 확실하니까 앞에 '고성능'이 들어간 것이고.
  6. 사실 특수부대일수록 이런 무기의 신뢰성과 성능에 목숨 걸 일이 더 높다는 점을 생각해 본다면 당연한 일이다. 사비를 들여서라도 확실한 총기가 필요한 부대이니...전세계 모든 총기업자들이 노리는 시장이지만 웬만하면 자국 기업의 무기를 채택하는 미국조차도 자국의 특수부대가 필요하다면 거리낌없이 외산 무기를 받기도 하고, 특수부대원들에게는 절대 특정 무기를 강요하지 않는다. M16이 난무하던 시절에도 꿋꿋이 M14를 들고 간 델타포스의 랜디 슈거트 병장과 쓰레기 SA80이 판을 치는 상황속에서도 M16을 고집하는 SAS가 대표적인 케이스. 한국도 예외는 아니어서 자국산 소총인 K2와 기관단총(?)인 K1이 멀쩡히 존재하나 경찰특공대, 제707특수임무대대, 해군 특수전전단 같은 특수부대에서는 MP5M4A1, HK416 등 특수전에 더 적합한 병기들을 사다 쓴다. 특히 707특수임무대대의 총덕기질과 외산무기 지름정신은 유명하다(...) 그만큼 총기를 활용할 줄 안다는 뜻. 일반 병사들은 엄두도 못내는 광학장비 부착도 특수부대의 총들에는 기본적으로 주렁주렁 달아준다.
  7. 해당 부대를 한국으로 따지면 특공대와 비슷한 느낌의 부대다. 대부분 부대 레인저가 아니라 전문적인 레인저 교육을 받은 인원들이 많은 편이며 유사시 한국, 중국이 도서 지역을 점령할 경우를 이를 탈환하는 임무를 하기 위하여 창설되었으며 주일 미 해병대와의 훈련이 잦은 편이라 육자대에서 상륙부대를 만들면 해당 부대를 기초로 할 가능성이 가장 높은 부대로도 유명했고 실제 일본판 해병대인 수륙기동단의 모태가 서부 방면 보통과 연대가 되어 그동안의 추측을 사실로 만들어버렸다.참고로 주둔지는 사세보항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아이노우라 주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