¼톤 트럭

(1/4톤 트럭에서 넘어옴)

1 개요

대한민국 국군이 운용하는 소형 전술기동차량.

적재중량이 0.25톤 가량이므로 ¼톤 트럭으로 분류되지만, 트럭보다는 부대지휘용 차량이나 특수목적 차량으로 많이 이용된다.

2 미군 랜드리스

2.1 윌리스 MB


미군이 운용하던 속칭 "지프"로 그야말로 지프의 원조. G508과 더불어 창군과 함께 해 오던 원년멤버 였으나 M38/M606/J601의 투입으로 퇴역하였다. 사실 엄청나게 위험한 차량이었다. 루프탑이 없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 적의 공격에 너무나도 취약했다. 또 원래 기종이 차량의 전고가 높아도 너무 높았다. 크기는 지금의 모닝만 한것이 높이는 기아자동차의 봉고 4륜구동과 비슷한 높이였다. 반대로 안정감을 줄 바퀴는 얇았다.

자세한 것은 윌리스 MB 참조.


2.2 M38

윌리스 MB의 후속인데 이쪽은 오히려 민수용인 CJ-3A가 먼저 나오고 이걸 기반으로 군용 사양에 맞게 대대적으로 뜯어고쳐서 M38이 나왔다. 엔진은 윌리스 MB에서 쓰이던 고 데빌 4기통 가솔린 엔진을 그대로 답습했고 24V 전원을 사용한다.


2.3 M38A1

이름만 보면 M38의 개량형 같지만, 실제로는 완전히 풀모델체인지된 차량이며 M606/J601과 같은 허리케인 4기통 가솔린 엔진을 사용한다. 다만 전원은 M38처럼 여전히 24V를 사용한다.
이것의 민수용 버젼이 CJ-5 인데 신진지프자동차가 이걸 라이센스 생산하면서 코란도로 발전시키기도 했으며 아래에 언급한 신진지프자동차 K-100도 CJ-5 계열 차량이다. 다만 K-100은 민수용으로 다운그레이드된 스펙 그대로 군용으로 써서 낭패를 봤지만.

[시가지에서 카퍼레이드중인 M38A1과 M38]


2.4 M606

M38에서 약간 개량된 차종이자 민수용 차량 CJ-3B를 군용 사양으로 개량한 차량이지만 M38과 크게 차이는 없으며 윌리스 MB 시절 부터 쓰이던 고 데빌 엔진 대신에, M38A1에 들어간 허리케인 2.2L 4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전장계통이 12V로 바뀐것이 가장 큰 차이다. 엔진이 변경되면서 외형상으로는 본네트가 M38보다 약간 높아졌다. 이후에 일본 미쓰비시 자동차가 납품한 J601과도 거의 동일한 차종으로, 어찌보면 M38과 M38A1 사이의 과도기적인 존재인데 오히려 M38A1보다 이쪽이 1년 이상 늦게 나왔다 (...)

[박정희 대통령 카퍼레이드용 M606]


2.5 J601

F91056001_0_0_0_0_0_0.JPG

미국의 군사원조로 1960년∼1964년에 도입된 차량이다.
일본 미쓰비시 자동차에서 M606을 라이센스 생산한 차량으로 사실상 M606과 같은 차량이다. 동시기에 자위대에서도 절찬리에 사용되던 차량.[1] 의외로 1980년대 중반까지 꽤나 장수했다고 하며 형제차인 M606과 함께 대한민국 국군에서의 평판이 꽤나 좋아서, K-111 개발 과정에서도 이 차량을 통째로 분해해서 상당부분 참고하기도 했다. M606과 동일하게 엔진은 2.2L 허리케인 4기통 가솔린 엔진으로 이것도 K-111이 4기통 가솔린 엔진을 채택하는데 영향을 끼쳤다.
이 차량의 민수용 버젼은 일본에서 1998년까지 신차로 구매가 가능했으며, 지금도 일본 중고차시장에서 종종 찾아볼 수 있다.


2.5.1 제원

  • 엔진 : 2,199 cc 가솔린 4기통 수냉식 미쓰비시 JH4형(윌리스 허리케인 엔진 라이센스 생산)
  • 미션 : 전진3단, 후진1단
  • 전원 : 12V
  • 최고속도 : 96km/h
  • 길이 : 3.3m
  • 너비 : 1.6M
  • 무게 : 1,230kg
  • 탑재가능중량 : 544kg
  • 승차정원 : 4명


2.6 M151

K-111의 원형인 M151A1.

[설명 1][설명 2]

[1970년대 헌병대 M151과 M606] [시가지 카퍼레이드중인 M151]


3 국내 개발

3.1 K-100

1975년에 등장한 차량으로 1¼톤 트럭인 기아 복사 기반의 K-300과 더불어 군용차 국산화로 도입된 최초의 국내생산 ¼톤 차량으로 의외로 기아가 아닌 신진지프자동차에서 생산했다.
하지만 실상은 당시 신진지프자동차에서 라이센스 생산하던 민간용 지프차량인 CJ-5 소프트탑 사양[2]을 거의 그대로 도입한 것이었으며 덕분에 K-300처럼 군용차로 쓰기에 내구성이 심하게 안습이었다. 게다가 3.8L AMC 6기통 엔진은 그당시에 1¼톤 트럭으로 쓰이던 M715의 토네이도 3.8 엔진과 동급인데, ¼톤 차량 주제 1¼톤급의 엔진을 쓰고 있으니 성능도 쓸데없을 정도로 좋았고 기름을 엄청나게 퍼드셨다. 차체도 이전의 ¼톤 차량과 비교하면 꽤나 크다.
결국 1978년부터 K-111이 보급되면서 K-100을 대체하기 시작했으며 최초의 국산화 군용차 K-100은 같이 등장한 K-300과 더불어 흑역사가 되어버렸다. 하지만 흑역사가 된 차량인데도 J601과 함께 전쟁기념관에서 보관중이다 (...)

신진지프자동차의 후신인 쌍용자동차는 이후에 후속격이 되는 뉴 코란도를 군용차로 납품하려고 했으나 역시나 K-131 군용 레토나와의 경합에서 탈락하여 다시 한번 안습 신세가 되어버렸지만, K-100이 최초 납품되고 37년 후인 2012년 12월에 군용 차량으로 코란도 스포츠와 렉스턴의 군용 사양을 납품하는데 성공하면서 그 설움을 풀게 되었다.


3.1.1 제원

  • 엔진 : 3,803cc 가솔린 6기통 수냉식 100마력 (AMC L6엔진)
  • 미션 : 전진3단, 후진1단
  • 최고속도 : 140km/h
  • 항속거리 : 420km
  • 길이 : 3,6m
  • 너비 : 1,5m
  • 높이 : 1,82m
  • 무게 : 1,100kg
  • 탑재가능중량 : 591kg
  • 승차정원 : 4명


3.2 K-111

K-111 문서를 참조.


3.3 K-131

national1230110488.jpg

K-131 문서를 참조.


3.4 K-151

light-tactical-13.jpg

K-151 문서를 참조.

4 둘러보기

현대 대한민국 국군 기갑차량
기타전차M4A3E8R
MBT1세대M47R, M48(A2C{{{#000000R}}}/A3K{{{#000000R}}}/A5K · K2 · KW)
3세대K1(A1), T-80(U/UK)
3.5세대K1(E1/A2), K2
장갑차장륜장갑차바라쿠다, KM900, K806/808
궤도장갑차M3 하프트랙R, M113A1R, LVTP-7{{{#000000R}}}, KAAV7A1,
K200(A1), BMP-3, K-21, K532/533/534, K-77, K-10
차량소형K-151, K-131, K-111, 쌍용 코란도 스포츠 · 렉스턴,
M38(A1)R, M606R, J601R, M151R, 윌리스 MBR
트럭K-351, K-311, K-511, K-711, K-811, K-911,
대우 차세대트럭R · 노부스, 현대 엑시언트, 벤츠 악트로스 , 현대 메가트럭 · 마이티, 기아 봉고,
M37R, M715R, J602R, M602R, M211R, J603R, CCKWR
자주포M36 잭슨R, M56 스콜피온R, 105mm 차륜형 자주포, M107R, M110R, K55(A1), K-9
자주 대공포/
단거리 대공 미사일
K-30 비호, K263(A1/A3), K-31 천마
다연장로켓M270(A1) MLRS, K-136 구룡 I/II, K-239 천무
기타KM-9
※ 윗첨자R : 퇴역 차량


기갑차량 둘러보기
대전기 (1914~1945)냉전기 (1945~1991)현대전 (1991~)
  1. 자위대용 차량은 1973년에 73식 경트럭으로 개량되어 1996년까지 도입되었다.
  2. 이후에 쌍용 코란도로 발전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