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기종영

이하의 내용은 방송에 관련된 단어입니다. 만화잡지에 관련된 내용은 조기연재종료와 관련된것을 참조.

Cancellation/axing
打ち切り

1 설명

방송국에서 "너희들을 계속 방송하기에는 전파가 아까워!"라고 판단해서 프로그램을 예정보다 빠르게 퇴출시켜 흑역사로 만들어 버리는 것. 원인은 시청률이라든가, 시청률이라든가, 기타등등 같은 것들.

때로는 스폰서가 없어진다던가, 시청자들의 항의라든가 [1]하는 시청률 이외의 이유가 있기도 하다. 아무튼 프로그램에게는 상당히 불운한 사태. 권위주의 정권인 경우는 외압, 그 외에 지나치게 사회적 논란을 불러일으키는 경우에도 조기종영된다. 간혹 주인공 배역 연기자가 사망했거나 부상당한 것 등의 사례도 있다.

또는 스토리 구성하는데의 한순간의 실수로 인해서 인기추락하여 조기종영되는 사태가 있다. 어이없는 스토리나 인기있는 캐릭터가 사망함으로 퇴장 등 등... 운빨도 있지만 제작자의 역량도 조기종영에 한 몫을 한다는 걸 알아야한다.

작품성이 높은데 조기종영 당한 경우에는 일부 매니아들 사이에서는 지지를 받기도 하며, 꾸준한 지지 덕분에 종료 후에 재평가되는 경우도 가끔 있다. 그리고 이 중엔 결국 재방영하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사회적 논란이나 시청률 때문에 조기종영된 일부 작품들은 거의 대부분 객관적으로 평가해보면 정말로 뭔가 부족한게 대부분.(...)

물론 주변 작품의 파급력 때문에 작품성에 관계없이 몰락하거나 주목(일본에 한해)받지 못한 비운의 작품도 존재했다.(예: 마신영웅전 와타루에 의해 파묻힌 마동왕 그랑조트, 에반게리온에 발려버린 천공의 에스카플로네.)

일본 애니메이션 역사상 최고로 빨리 조기종영에 이른 작품은 데즈카 오사무 원작의 돈 드라큘라로, 4화로 조기종영했지만,(…)[2] 시청률이 낮아서 조기종영한 건 아니고 스폰서가 망해버리는 바람에 망했다...[참조].

한국 드라마 중에서는 늑대가 주요 출연진(에릭, 한지민 등)의 사고로 1주일만에 종영되었다.


2 일본 애니메이션의 현황

애니메이션 팬덤에서는 심심하면 "시청률 나쁘니 조기종영 될 것이다.", "반응이 나쁘니 조기종영 될 것이다."라는 이야기가 오가고 있지만, 근래에는 의외로 조기종영이 쉽게 일어나지 않는다. 2011년을 기준으로 근 몇년 이내에 조기종영 처분된 애니메이션은 거의 없다. 가장 큰 이유는 쿨 단위 제작이 일반화되어 1쿨을 평가판으로 내놔보고 반응이 좋으면 뒷 내용을 계속 만든다는 단타성 제작의 보편화이다.

상당히 주먹구구식으로 하던 옛날과는 달리, 방송 시스템이 정밀해지고 일정 관리가 중요해지면서 조기종영의 리스크가 상당히 커졌기 때문이다. 아무렇게나 조기종영 했다가는 당장 다음 프로그램을 편성해야 하는데, 이렇게 급조되거나 시간대가 옮겨진 프로그램이 조기종영된 프로그램보다 더 낫다는 보장이 없고 방송국 전체의 스케쥴이 꼬여서 오히려 가만히 내버려두는 것보다 타격이 더 커질 수 있게 되었다. 게다가 과거에 비해 방송국이 일방적으로 종료시킬 수 없을 정도로 한 프로그램에 엮여있는 이권 관계가 매우 복잡해졌다.

이 때문에 시청률로 인한 조기종영은 어려워졌고, 사회적 물의나 방송사고 급의 사태가 아니라면 조기종영될 걱정은 하지 않아도 좋을 정도가 되었다고 봐도 좋다. 그 한가지 대안이 수십 수백화에 이르는 장기 방송 작품을 지양하고 시즌제를 도입하는 것이다. 그러나 시청률이 나쁘다거나 제작 여건이 나빠지면 아예 후속 시즌의 제작 자체를 들어가지 않고 내용이 뚝 잘린다는 점에서 과거보다 나아졌다고만 할 수 있는지는 의문이다.[3]


3 조기종영된 작품들

3.1 TV 애니메이션

3.2 특촬


3.3 드라마/시트콤

3.3.1 한국

3.3.2 미국

  1. 특히 90년대의 저녁시간대에 공영방송에서 하던 애니메이션이 폭력적이라 애들 교육에 안좋다는 이유(…)로 학부모들이 항의해서 조기종영 된 경우가 많았다.
  2. 단, 일부 지역에서는 8화까지 방영했다고 한다.
  3. 원작의 내용을 헤집어놓는 무리수까지 쓰면서 뒷내용을 잘라먹은 성검의 블랙스미스가 대표적.
  4. 애초에 SBS에서 DP를 방영할 때 일본에서는 100화까지도 방영되지 않았었다. 그럼에도 주 2회 편성을 했다는 것 자체가 처음부터 조기종영할 뜻이었다는 것.
  5. 사실 2공화국을 제외하곤 모두 당시 관계자들이 살아있던 상태에서 만들다 보니.... orz.
  6. 홈페이지에서 [부부 100쌍의 이야기를 다루겠다고 했으므로] 100화로 기획하려고 했음을 알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