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와스미 아야코

프로필
이름카와스미 아야코
川澄綾子(かわすみ あやこ)
성별여성
직업성우
출신지일본 도쿄
생년월일1976년 3월 30일
혈액형B형
신장157cm
취미・특기야구관전・피아노
소속사오사와 사무소
소개링크공식 프로필

1 성우 활동

데뷔작은 흔히 1998년 성방무협 아웃로스타의 멜피나 역으로 알려져 있지만 이미 여러 단역으로 출연했다. 동급생 2, 하급생, 투신도시Ⅱ가 대표적이다. 이 중 동급생 2투신도시Ⅱ야애니지만 모두 H신이 없는 단역이었다. 정확한 데뷔작은 1996년 애니메이션 체포하겠어의 여경 D 역할.

매우 가늘고, 높은 목소리가 특징이다. 요즘에는 하나자와 카나가 다작왕으로 유명한데, 사실 카와스미 아야코가 원조 다작왕이다. 더구나 이 양반은 주연까지 싹쓸이했다. 이는 99~2000년도 중반까지 후배인 노토 마미코가 등장하기 전까지 다작왕으로 이름을 날렸다. (물론 그녀가 도맡은 애니가 모두 유명애니가 아니라는 점이 안타까울 뿐) 2000년대 많은 네임드 성우들이 있었고 카와스미 아야코가 다작과 주연을 꽤차던것도 사실이지만 비슷한 시기에 데뷔한 괴물 중 괴물 호리에 유이가 있었고 인기나 여러 면에서 호리에 유이보단 약간 떨어졌다.

목소리의 특이점을 꼽으라면 "네,(はい, 하이)"라고 할때 굉장히 특별한 톤으로 발음한다. 어떻게 설명이 불가능하다. 직접 카와스미 아야코가 나온 작품을 보면서 느껴보자.[1] 특유의 기품있고 올곧은 목소리 덕분에 귀족, 공주, 여왕 배역을 자주 맡으며 투희 계열도 자주 맡는다. 이러한 느낌의 역으로는 Fate 시리즈세이버가 대표적이며 이외에도 그웬돌린, 라피르, 레이나, 앙리에타 , 마호로 등이 있다. 뿐만 아니라 이런 이미지와는 180도 다른 푼수 연기도 잘 한다. 이런 푼수 캐릭터로는 노다메 칸타빌레노다 메구미가 대표적.

이렇게 연기폭이 넓은 거물 성우지만, 경력이 오래되었는데도 발성이 불안하다. 이런 약점은 엑스칼리버의 진명개방 연기. 나오는 작품마다 외치는 톤이 다르고, 음정도 너무 불안정해서 듣기 거슬린다는 평이 압도적이다. 2011년과 2012년에 방영했던 Fate/Zero에서도 마찬가지였다. 24화에서는 과도한 바이브레이션을, 25화에서는 찢어질듯한 목소리를 냈다. 사실 카와스미 아야코처럼 목소리가 가늘고, 높은 여자 성우 중에서 성량이 딸리는 사람이 많다.

재미난 점은 소속사가 같은 후배 노토 마미코도 다작왕 시절에는, 카와스미 아야코와 비슷한 이유로 까였으나, 연기력이 발전한 뒤부터는 조용하다. 또 다른 후배 하나자와 카나(이쪽도 오사와 사무소 소속)도 발성 문제로 까인다. 다만 음정이 불안하고 목소리가 가늘다는 점이 노다메 칸타빌레노다 메구미를 연기할 때는 오히려 대단한 장점이 되어서(…) 세키 토모카즈가 연기하는 치아키 신이치와 정말 환상적인 바보 콤비를 이루는 연기를 보여 주었다.

Fate 시리즈세이버, 노다메 칸타빌레노다 메구미, 크레용 신짱스오토메 아이, 투하트카미기시 아카리, Kanon미사카 카오리, 마호로매틱안도우 마호로 등등의 역할로 이름을 남겼다. 왠지 야한 것을 싫어할 것 같다(…) 그러나 8년 후엔 매우 좋아하게 된다. 잎빠들에겐 카미기시 아카리 성우로, 키빠들에겐 미사카 카오리 성우로, 달빠들에겐 세이버 성우로 각각 유명하다.


2 이야기거리

음대 출신으로 피아노 실력이 상당한 수준이다. 실제는 성악 전공,[2] 앨범 'Primary'에 피아노 연주가 수록되기도 하였다. 근데 보컬 능력은 조금 딸리는 편으로 고음영역에서 음이 흔들흔들하는데, 정말 힘들게 노래부르는 것 같다.

투희(싸우는 공주, 鬪姬), 야마토 나데시코 역할 전문 성우로도 유명하지만 그 유명세에 불을 지핀 것은 다름아닌 가이낙스의 마호로매틱. 무엇보다도 가이낙스가 에반게리온 이후로 내놓는 애니메이션이었을뿐더러 샤프트와 함께 만들었다는 점 + 원작이 B급 18금 에로작가인 디타마 보우의 본격 상업작 + 1999~2000년도 당시, 에바로 히트를 쳤음에도 불구하고 그 이후에 이어진 가이낙스의 정신나간 작품선택력(오덕력 포함)이 포텐셜에 지대한 공헌을 했다. 아직도 올드팬들은 카와스미 아야코를 세이버가 아닌 마호로로 기억하는 사람이 훨씬 많을 지경이다. 이미 전신이라 불릴 정도로 15년동안 애니메이션 계열에서 식지 않는 절대 초 유명 명대사인 '야한건 안돼요!' 만으로도 모든 것이 설명된다.

이 덕분에 마호로 역할 자체가 투희 탓 + BS-I 의 무편집 방송 + 결말의 충공깽 덕분에 엄청난 유명세를 탔으며 한때는 정말 초 메이저 성우임을 과시하는 역할을 많이 했으나, 그녀를 제 2의 전성기로 올려준 것도, 제 2의 하락세로도 동시에 이어준 작품은 다름아닌 페이트의 세이버. 스튜딘 06년 방영판때 연기력에 엄청난 논란이 붙어버렸다. 초동방송 이후 뉴타입에서는 슬럼프나 건강문제가 아니냐고 했을 정도였었다. 이 때문에 카와스미 까가 많이 생겼고 이때 이후로 꽤나 연기력 논란에 시달려야 했으나, 유포테이블의 2014년 신장판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애니메이션에서는 이러한 논란이 많이 수그러든 상태. 고질적인 문제인 엑스칼리버의 발성 문제를 제외하면 연기 자체를 문제 삼는 일은 거의 사라졌다.

오히려 지금에 와선 카와스미의 세이버 연기는 호평을 받고 있다. 대표적으로 2016년 3월 23일에 발매된 세이버의 과거를 다룬 드라마씨디 '가든 오브 아발론'에 대해서 원작자인 나스가, '모든 성우들의 명연기 중에서도 특히 들어야만 할 것은 카와스미씨에 의한 아르토리아의 통곡으로 원작자임을 감안하더라도 가슴을 울리는 연기였다'라고 극찬했다. 실제로 드라마씨디에서 카와스미씨의 아르토리아 연기는 구매한 팬들 사이에서도 평가가 좋다. 여기에 같은 아르토리아의 버젼들이 동시에 나오는 모바일 게임 '페이트 그랜드 오더'를 해보면, 동일한 아르토리아들을 캐릭터성에 맞춰 다르게 훌륭히 표현하는 카와스미의 연기를 들을 수 있다. 기회가 된다면 Fate 구다구다 오더 드라마 씨디 '돌아온 구다구다 개꿀팁'을 들어보자. 한 드라마씨디 내에서 원조 세이버, 세이버 얼터, 세이버 릴리, 히로인 X 네 명을 동시에 연기하는 카와스미의 대단함을 실감할 수 있다.

취미는 야구 관람으로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즈이라고 한다. 현재는 은퇴한 조 토모히토(城友博)라는 외야수의 성적을 항상 노트에 기록해두곤 했다고. 벌레를 아주 싫어하는데 비명을 지르면 주위 사람들 넋이 나가버릴 정도라고 한다.[3]

같은 소속사 후배인 노토 마미코와 친하다. 세키 토모카즈하고도 자주 공동 출연하기도 한다(현시연, Fate 시리즈, 노다메 칸타빌레, 성계의 전기 II, 레이브, Kanon,이니셜D.). 또한 묘하게 쿠기미야 리에의 배역과 연적 관계에 있는 배역을 맡는 경우가 있다. 예를 들어 작안의 샤나, 제로의 사역마, 하야테처럼, 그리고 레이디X버틀러.[4] 하나자와 카나에게 자신이 소속되어 있는 오사와 사무소로 이적할 것을 권유하기도 했다. 실제로 하나자와가 가장 존경하는 선배로 꼽기도 했고.

나름 상당한 죠죠러라고 한다. 집에 죠죠 단행본을 전부 가지고 있고 현재 연재중인 8부 죠죠리온도 꼬박꼬박 챙겨본다고. 그리고 TV판 죠죠의 기묘한 묘험에서 에리나 펜들턴 역을 맡기도 했는데, TV판 애니의 웹송신 라디오인 Jojo raDIO에서 죠나단 죠스타역의 오키츠 카즈유키의 증언에 의하면 4화에 죠나단 죠스타의 굴지의 명대사인 요동친다 하트! 불타오를 만큼 히트! 새긴다, 혈액의 비트! 를 하기 직전 카와스미가 "그거 다들 하고싶어 하는 대사니깐요"라고 조용히 압박을 줬다고 한다.(...) 그 외에도 이래저래 녹음 현장에 이런저런 조언을 준 것으로 알려져있어, Jojo raDIO를 챙겨본 팬들은 그녀의 활약을 보고 카와스미 감독이라고 부른다.

죠죠 시리즈 중 가장 인상에 남는 장면은 3부의 죠셉 죠스타 vs 다비의 혼을 건 내기 장면이라고 한다.(Jojo raDio 4화)
"표면장력"이란걸 죠죠를 통해 처음 알게되었다고...(당시 중학생이었다고 한다.)

본인 말로는 남에게 잘 속는 성격이라고 한다. 그에 따른 일화로 아는 사람이 유명한 사무라이가 쓰던 목도라며 선물로 줬는데, 사실은 농담이었는데 이걸 4년 동안 진짜인 줄 알고 있었다고. 사카타 긴토키의 수학여행 목도인가

하와이 앵무새의 흉내라는 기괴한 개인기를 갖고 있다.

모 잡지 인터뷰에서 제일 존경하는 사람이 에밀리아넨코 효도르라고 한다(…)[링크] 뭐라고 해야하나... 역시 여왕님...

Fate 시리즈에서 세이버의 역할로 출연하고 있고 모든 세이버의 성우는 이 분이 맡았다고 보면 된다. 그러나 정작 스튜디오 딘판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의 세이버 연기를 했을 때는 Fate/stay night의 주인공인 에미야 시로를 싫어했었다..[5] 라디오에서 세이버의 목소리로 '시로, 사실 저는 영웅왕이 더 좋습니다' 라는 소리를 한 적도 있고, '서번트들의 마스터들이 죄다 시로같은 성격이라면'이라는 주제로 대화를 나눌 때 '짜증나'하고 학을 뗀 적도 있다(…). 다만 다른 사람도 아닌 세이버 역의 성우가 이런 발언을 한데다 세이버의 목소리로 "길가메쉬가 좋다" 라고 한 것 때문에 에미야 시로의 팬들의 반발을 꽤나 사게 되었고[6][7], 이후 카와스미 아야코는 팬들에게 사과를 했다고 한다. 그 후로 시로에 대해 이해를 하게 되면서 더 이상 시로는 싫지 않다는데, 이번에는 또 에미야 키리츠구가 마음에 안드는 모양이다(…).부자가 쌍으로..[8] 사실 카와스미 아야코가 세이버를 처음 맡았던 건 스튜디오 딘판 페스나라 유독 시로에 대해 안 좋은 인상을 가질 법도 했다. 해당 작품은 Fate루트를 기반으로 하고 있지만 다른 루트들의 내용을 섞으면서 Fate루트 내 중요한 시로와 세이버의 대사/내면 독백들이 많이 생략되었기 때문. 덕분에 안 그래도 논란의 여지가 있는 시로의 캐릭터성에서 안 좋은 면들이 유독 부각된 점이 크다. 이에 대해 자세한 점들은 Fate/stay night(2006년 애니메이션)에미야 시로 항목의 'Fate 루트에서의 에미야 시로에 대해'를 참조하자. 아무튼 상술된 대로 카와스미 본인의 시로에 대한 오해는 풀렸고 세이버 연기력도 스튜디오 딘판 시절과 비교하면 확실히 좋아졌다. 확인하고 싶은 사람은 스튜디오딘 판의 세이버 연기와 리메이크된 UBW 애니메이션 및 성우 목소리가 들어간 PS VITA판 페이트 할로우 아타락시아에서의 세이버 연기를 비교해보자. 심지어 스튜디오 딘판 이후 큰 시차를 두지 않고 발매되었던 PS2의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레아르타 누아만 해봐도 카와스미 아야코의 캐릭터 이해도가 크게 나아진 것을 느낄 수 있다.

여담으로 중학생 때부터 지금까지 외모가 바뀌지 않았다고 한다.....어떤 의미에서 진정한 죠죠러가 되었다

캐릭터도 상당 수 담당했다.

묘하게 이부진을 닮았다.

카와스미 아야코의 배역이 성우 양정화와 꽤 많이 겹친다. Fate stay night세이버, 투하트카미기시 아카리, 사무라이 참프루의 휴우.

3 주요 출연작

3.1 애니메이션

※ 공주님, 투희, 귀족, 아가씨 계열은 ☆


3.1.1 TVA

3.1.2 OVA, 극장 애니메이션


3.2 드라마 CD


3.3 게임

[일본어 위키백과의 관련페이지]


3.4 드라마/영화 더빙

  1. 마호로매틱에서 아주 많이 들을 수 있다. 하이 라는 말 한마디가 이렇게 싹싹하고 귀엽게 들릴 수 있구나 라는걸 보여주는 작품.
  2. 3살 때부터 피아노를 쳐왔으며 PIANO라는 작품에서는 음악 스텝으로써 참여하기도 했다. 노다메 칸타빌레에 캐스팅 된 이유도 피아노에 조예가 깊어서 일듯.
  3. 덕분에 야외에 있는 온천을 가지 못한다고 한다. 지못미...
  4. 좀더 정확히 말하자면 연적은 세르니아 이오리 플레임하트. 다이치 카오루는 그저 하렘의 일원.
  5. 나름 사연이 있어서 나온 것이지만, 대표적으로 여자아이는 싸우면 안 돼같은 오지랖넓은 작중 발언들은 여자 입장에서 충분히 싫어할만하다.(...) 이 대사들은 원작자인 나스 본인이 나중에 자신의 실수라고 인정한 것이지만 당시 애니메이션에서도 그대로 나왔다.
  6. 원작 게임을 더빙한 것뿐인 성우긴 하지만 일단 시로와 세이버는 에로게의 주인공과 히로인의 관계이고, 그냥 개인적으로 싫어한다고 밝히는 정도가 아니라 그 히로인의 목소리로 주인공이 싫다는 발언을 한다는 건 장난이었어도 팬들에게 NTR을 느끼게 할 위험이 있다.
  7. 실제로도 카와스미는 길가메쉬를 매우 좋아한다. 타입문 10주년 페스티벌에서 '잡종'이라는 소리를 듣자마자 소녀팬처럼 비명을 지르며 열광하고 [음성링크] fate zero 오디오 코멘터리에서 라이더vs길가메쉬전에서 길가메쉬가 너무 멋있다며 감상만 하고 싶다고 한다. 하도 세키 토모카즈와 커플 역할로 많이 나오다보니 알게 모르게 빙의된 걸지도
  8. 카와스미 아야코 자신이 연기한 세이버의 입장에서나, 일반인으로서의 입장에서나 키리츠구를 이해하긴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일반인의 관점으로 봐도 키리츠구의 사상은 호불호가 확실히 갈리는 편이고, 세이버를 담당한 카와스미의 입장이라면 더욱 이해하기가 힘들 것이다. 답이 없다.
  9. 1화에서 엑스트라로 나오는데 아카리말고 투하트의 주요 등장 인물들이 초반에 잠시 나온다.
  10. 해피의 어머니. 여담으로 해피의 아버지인 럭키의 성우가 세키 토모카즈다.
  11. 1,2화 에피소드의 피재정자
  12. 은근 둔한 캐릭터인걸 감안했는지, 노다 메구미 투로 연기한 것이 특징.
  13. 3기는 메인 히로인으로써의 분량이 왠만한 조연들보다 많으므로 포함.
  14. 이 애니 자체가 코믹성이 많아서 이번 작만 별 제외.
  15. 1화에서 수근대는 여학생 중 한 명
  16. 비중있는 캐릭터는 아니다. 하지만 이 캐릭터의 성별은...
  17. Fate/stay night Realta Nua,Fate/hollow ataraxia, Fate/unlimited codes, Fate/Tiger Colosseum,타이가 콜로세움 어퍼, 캡슐 서번트,Fate/Grand Order.
  18. 청밥,흑밥,랜흑밥,랜밥,산밥,엑밥,흰밥
  19. 노다메 칸타빌레의 한국판 드라마
  20. 원작의 노다 메구미 역할. 애니메이션판에 이어서 한국판 더빙도 맡았다.